'씨네타운' 신혜선, "키가 커서 콤플렉스였다…사람들 관심에 움츠러들어"

인사이트SBS 파워FM '장예원의 씨네타운'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라디오 '씨네타운'에서 신혜선이 큰 키가 콤플렉스였다고 고백했다.


10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장예원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 배우 배종옥과 신혜선이 출연했다.


한 청취자는 신혜선의 큰 키를 감탄하는 문자를 보냈다. 이에 신혜선은 "예전엔 큰 키가 콤플렉스였다"고 털어놨다.


인사이트SBS 파워FM '장예원의 씨네타운'


이어 "예전에는 사람들이 볼 때 '키가 왜 이렇게 크시냐?'고 해서 움츠러 들었었다. 하지만 지금은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장예원의 정확한 키를 묻자, 그는 "키를 최근에는 안 재봤는데 172cm 정도 되는 것 같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배종옥은 "(신혜선이) 귀염귀염하게 생기지 않았냐. 처음 봤을 때 '생각보다 키가 크구나' 이 생각을 했다"고 회상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없는 자료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또한 신혜선은 "보통 화면 프레임에는 상체만 잡히지 않나. 제가 또 얼굴이 동글동글해서 그래보이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배종옥과 신혜선이 출연하는 영화 '결백'은 아빠의 장례식장에서 벌어진 막걸리 농약 살인사건, 기억을 잃은 채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몰린 엄마 화자(배종옥)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정인(신혜선)이 추시장(허준호)과 마을 사람들이 숨기려 한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무죄 입증 추적극으로 오는 3월 5일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