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스커피, 커피와 음악으로 하나된 '2019 할리스커피 페스티벌' 성황리에 마쳐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할리스커피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할리스커피가 지난 9일 난지 한강공원에서 개최한 '2019 할리스커피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올해로 4번째를 맞이한 '2019 할리스 커피 페스티벌'은 '마이 딜라이트(MY DELIGHT)'를 콘셉트로 관객들에게 행복한 하루, 편안한 노래, 맛있는 음료를 선사하기 위해 열렸다.


선선한 가을날 진행된 이번 행사는 뮤지션들의 감미로운 목소리로 채워진 '뮤직 스테이션'과 커피 체험 행사가 다채롭게 마련돼 커피와 뮤직 러버들의 취향을 단번에 저격했다는 후문이다.


싱어송라이터로 알려진 스텔라장, 가창력과 예능감을 동시에 겸비한 인디밴드 소란, 감미로운 목소리의 정승환, 고막 남친 에릭남, 음원 깡패 자이언티 등이 트랜디한 음악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할리스커피


뮤직 스테이션 이외에도 할리스커피는 커피 문화 확산을 위해 커피 존, 체험 존, 컬쳐 존, 플레이 존 부스도 운영해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할리스커피 관계자는 "앞으로도 가을철 대표 페스티벌로 자리매김한 '할리스커피 페스티벌'을 비롯해 커피로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 프로그램을 마련해 고객 사랑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