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뀐 메이크업 하고 '맏언니' 느낌 뿜어내는 레드벨벳 예리

인사이트Twitter 'primcess305'


[인사이트] 황비 기자 = 걸그룹 레드벨벳 예리가 메이크업에 변화를 주고 고혹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냈다.


지난 11일 경기도 가평군 자라섬에서는 '2019 이슬라이브 페스티벌'이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걸그룹 레드벨벳 참가해 'RBB', 'Power Up' 등 시원한 히트곡 무대를 선사했다.


인사이트Twitter 'godchoseyeri'


레드벨벳 다섯 멤버 모두가 찰떡같은 스타일링을 자랑했지만 이날 가장 눈길을 끈 건 막내 예리였다.


예리는 평소 즐겨 하던 맑고 청순한 느낌의 메이크업이 아닌 과감한 메이크업을 택했다.


부스스한 파마머리에 밝은 채도의 컬러렌즈, 그리고 붉은 립 컬러로 포인트를 준 그의 모습에서 신비로움이 느껴졌다.


맏언니 아이린의 분위기가 느껴지기도 했다.


인사이트Twitter 'godchoseyeri'


예리의 과감한 메이크업을 본 누리꾼들은 "새로운 느낌이다", "이런 느낌도 잘 어울린다", "다 예쁘다"며 열띤 반응을 보였다.


한편 레드벨벳은 최근 팬들과 대화를 통해 여름에 컴백할 것을 알렸다.


레드벨벳의 정확한 컴백 날짜는 아직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