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렁니'로 고통(?)받는 유병재가 오늘(1일) 인스타에 공개한 사진 한장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방송인 유병재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로 자리 잡은 '황니' 대신 새하얀 치아로 변신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1일 유병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만우절"이라는 제목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올라온 사진에는 치아가 전부 보일 정도로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는 유병재의 모습이 담겨있다.


유병재 특유의 웃음과 함께 전에 본 적 없던 유독 새하얀 치아가 팬들의 눈길을 끈다.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이는 평소 '황니' 연예인으로 불렸던 유병재가 4월 1일 만우절을 맞아 귀여운 거짓말을 선보인 것으로 보인다.


마치 하얀 물감으로 색칠이라도 한 듯 새하얀 치아는 보기만 해도 인위적인 느낌이 물씬 풍긴다.


한편 유병재는 지난달 21일 자신의 얼굴을 내걸고 '유병재 그리기 대회' 이벤트를 열었다.


'유병재 그리기 대회'는 '유병재그리기대회', 'B의농담'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유병재의 모습을 자유롭게 업로드하는 이벤트로 현재 온라인상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