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사 '방탄조끼' 성능 보여주기 위해 직접 총알받이 된 회장님 (영상)

인사이트YouTube 'Українська Броня'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특수 제작된 방탄조끼의 성능을 증명하기 위해 한 CEO가 나서서 온몸으로 총알을 받아냈다.


지난 17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래드바이블은 우크라이나 소재 군사장비업체 우크래이니안아머(Ukrainian Armor)의 획기적인 홍보 영상을 소개했다.


우크래이니안아머는 지난 6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회장님이 방탄조끼를 착용하고 직접 총에 맞아봤다"는 글과 함께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방탄조끼를 입은 바야체슬라브 나리바이코(Vyacheslav Nalyvaiko) 회장과 그 옆에서 총을 장전하는 사수의 모습이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Українська Броня'


몇 초 뒤, 바야체슬라브 회장은 10m 거리에 섰다. 회장의 복부를 향해 총부리를 겨눈 사수는 망설임 없이 방아쇠를 당겼다.


정확히 회장의 몸 한가운데를 맞힌 명사수. 총에 맞은 회장은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우뚝 서 있다. 


바야체슬라브 회장은 "우리 회사의 방탄조끼는 초고분자량 폴리에틸렌(UHMWPE)으로 만들어졌다"며 "총알 대부분의 운동에너지를 쉽게 흡수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우리는 매일 1백여 명의 목숨을 구하고 있다"며 "우리의 목표는 사람들이 스스로를 안전하게 지킬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YouTube 'Українська Броня'


YouTube 'Українська Броня'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