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故종현 없이 '4인조' 첫 콘서트 무사히 마쳤다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그룹 샤이니가 고(故) 종현 없이 첫 콘서트를 무사히 마쳤다.


17일 샤이니는 일본 오사카 교세라돔에서 'SHINEE WORLD THE BEST 2018 FROM NOW ON' 콘서트를 진행했다. 


종현이 세상을 떠난 후 처음으로 전 멤버가 갖는 자리였다.


이날 샤이니는 기존 히트곡과 일본 활동을 위해 녹음해뒀던 새로운 노래를 공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azumianna'


특히 이 곡엔 종현의 목소리까지 담겨 있어 고인에 대한 그리움이 더욱 커졌다.


샤이니 멤버들은 이번 콘서트에서 밝은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를 진행하기 보다 무대에 집중했다. 


4명의 멤버들은 종현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공연에 더욱 힘을 쏟았다.


인사이트Instagram 'aeri_edmh'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샤이니는 "지금까지 샤이니가 해온 것 이상의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 우리의 마음이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샤이니의 'SHINEE WORLD THE BET 2018 FROM NOW ON'은 오는 18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 돔에서 이어진다.


오는 26일과 27일엔 일본 도쿄 돔에서 공연을 갖는다. 국내 활동 복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샤이니, 故 종현 못 다이룬 꿈 이루기 위해 4인조로 활동 재개한다아이돌 그룹 샤이니가 멤버 종현을 떠나보낸 아픔을 딛고 4인조로 활동을 재개한다.


"나는 잘 지내"…'고독방' 들어와 팬들에게 안부 전해주고 간 샤이니 키샤이니 키가 팬들이 모인 카카오톡 오픈 채팅방에 들어가 안부를 전했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