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남녀공용 화장실' 도입한다는 현대카드 부회장에 누리꾼들이 날린 일침

최근 한 대기업이 기존 화장실을 남녀공용으로 개조하기 위해 2년 동안 디자인을 연구, 완성단계에 들어갔다고 밝혀 주목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


화장실을 남녀공용으로?


남자와 여자가 함께 쓰는 화장실, 어떠신가요?


최근 한 대기업이 기존 화장실을 남녀공용으로 개조하기 위해 2년 동안 디자인을 연구, 완성단계에 들어갔다고 밝혀 주목받고 있는데요.


이를 진두지휘하고 있는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남녀공용화장실의 장점을 밝혔습니다. 세계적인 트렌드라는 점도 덧붙였죠.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


실제로 해외에서는 '성중립화장실'이라는 이름으로 성별과 관계 없이 쓸 수 있는 공용화장실이 설치되고 있습니다. 보통은 기존 화장실과 별개로 만드는 방식이죠.


해당 화장실은 성소수자를 위해 도입됐습니다. 보통 변기와 세면대가 함께 설치된 1인 칸에 각자 들어가서 사용합니다. 장애인을 위한 손잡이가 설치되기도 하죠.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은 2015년 백악관에 성중립 화장실을 도입했고, 트랜스젠더를 위한 화장실 권리 보호 지침을 만들었습니다.


영국, 아이슬란드, 스웨덴 등 많은 유럽 국가가 설치한 전례가 있습니다. 일본도 2020 도쿄 올림픽을 대비해 성중립 화장실을 지을 계획이죠.


인사이트facebook 'diegobluff'


하지만 국내에서는 남녀가 함께 쓴다는 점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옵니다. 몰래카메라를 비롯한 각종 성범죄에 노출되기 쉽다는 겁니다.


특히 우리나라는 강남역 살인사건 이후 공용화장실을 남녀로 분리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는 상황이라 더 민감하죠.


성중립화장실을 찬성하는 측은 성범죄는 남녀공용 자체가 원인이 되지 않는다고 반박합니다.


특히 성중립화장실은 다양한 사람들에게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오죠. 도우미와 동행한 장애인, 아직 어린 자녀를 둔 부모가 화장실을 함께 쓸 수 있다는 겁니다.


모든 성을 배려한 성중립화장실. 그러나 '불편하다' '걱정된다'며 우려의 시선을 보내는 사람도 많죠. 현대카드의 새로운 시도에 남녀공용화장실을 보는 다양한 시선이 충돌하고 있습니다.


인사이트facebook 'diegobluff'


현대카드서도 '사내 성폭행' 논란…사측 "개인 간 애정 문제다"한샘에 이어 현대카드에서도 직장 내 성폭행 피해를 입었다는 한 누리꾼의 글이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