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9 (수)
  • 서울 7 °C
  • 인천 7 °C
  • 춘천 4 °C
  • 강릉 8 °C
  • 수원 7 °C
  • 청주 8 °C
  • 대전 8 °C
  • 전주 7 °C
  • 광주 5 °C
  • 대구 7 °C
  • 부산 8 °C
  • 제주 13 °C
  • 울릉도 9 °C
'그거너사' 조이, '우산남' 현우와 빗속 설레는 첫만남
'그거너사' 조이, '우산남' 현우와 빗속 설레는 첫만남
권순걸 기자 · 03/21/2017 07:42AM

인사이트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조이와 이현우의 본격적인 로맨스가 1화부터 펼쳐질 조짐을 보였다.


지난 20일 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에서는 방송 첫날부터 강한결(이현우 분)과 윤소림(조이 분)의 운명적인 만남이 시작됐다.


강한결은 밴드 '크루드플레이'의 프로듀서로 음악 천재다. 윤소리은 크루드플레이를 좋아하는 여고생이다.


갑자기 내리는 소나기를 피해 버스에 올라탄 윤소림은 버스에서 만난 할머니의 팔다 남은 야채를 모두 살 정도로 발랄하고 해맑은 여고생의 모습이었다.


같은 버스정류장에서 내린 강한결은 목소리만 듣고 윤소림에게 반해버렸고 비 때문에 어쩔 줄 몰라하는 윤소림에게 우산을 건넸다.


노란 우산을 건네고 후드를 쓴 채 빗속으로 향하는 강한결에게 윤소림은 거듭 "감사합니다.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외쳤다.


하지만 우여곡절 끝에 도착한 오디션장에서 윤소림의 기타 줄이 끊어져 실력을 보여주지 못한 채 탈락해 아쉬움을 남겼다.


GOM TV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기획취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