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4 (일)
  • 서울 20 °C
  • 인천 20 °C
  • 춘천 11 °C
  • 강릉 19 °C
  • 수원 20 °C
  • 청주 19 °C
  • 대전 17 °C
  • 전주 21 °C
  • 광주 22 °C
  • 대구 21 °C
  • 부산 23 °C
  • 제주 23 °C
사회

KBS 전 아나 정미홍 "임을 위한 행진곡 부르는 미친X들" 막말

인사이트Facebook '정미홍'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KBS 전 아나운서이자 더코칭그룹 대표인 정미홍이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과 관련해 막말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정 대표는 지난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원 곡이야 어찌 됐든 김일성 찬양 영화의 주제곡으로 쓰였는데 굳이 부르지 못해 안달을 한다"며 "애국가는 안 불러도 이 노래는 부르려고 기를 쓰는 자들을 보면 참 어이가 없고 다 미친X들이란 생각 밖에 안 든다"고 말했다.



그녀는 이어 "5·18 유공자 전수 조사하고 유공자 가산점으로 공무원 되고 대학 특례 입학한 자들에 대해 조사하라"며 "유공자 입양 장사한다는 소문의 진위에 대해 수사하라"고 주장했다.


정 대표의 5·18 민주화 운동 폄훼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녀는 앞선 17일에도 페이스북을 통해 5·18 민주화 운동이 "군인들을 죽인 폭동"이라고 일컬어 논란이 됐다.


정 대표는 해당 글에서 "(5·18 민주화 운동은) 무기고에서 수십만 점의 무기를 탈취해 무고한 생명을 죽게하고 관공서를 파괴하며 군인들을 죽인 폭동"이라며 "민주화 운동으로 둔갑해 매년 유공자가 늘어나며 국가 재정을 좀 먹었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그러면서 5·16 군사정변에 대해서는 "나라를 가난에서 구한 구국의 무혈 혁명이다. 대한민국의 5천년 역사에서 유일하게 세계인의 찬사와 존경을 받은 위대한 30년 경제 발전 역사의 시작이었다"고 말해 보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한편 정 대표는 지난 10일 문재인 대통령 당선 소식에 "이번엔 또 어떻게 대한민국을 말아먹을지 걱정"이라고 말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그녀는 "대한민국에 조종이 울렸다. 역대 가장 부패했고, 가장 이적행위를 많이 했던 정권의 시즌2가 출범한다"며 "주체사상에 빠져 대한민국을 전복하려 했던 자들이 권력의 중심에 앉았으니 세계 어디에도 없을 조롱감"이라고 말했다.


KBS 전 아나운서 "문재인, 어떻게 대한민국 말아먹을지 걱정"KBS 전 아나운서이자 더코칭그룹 대표인 정미홍 씨가 문재인 대통령 당선 소식에 "이번엔 또 어떻게 대한민국을 말아먹을지 걱정"이라고 말했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