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0 (화)
  • 서울 -1 °C
  • 인천 -1 °C
  • 춘천 -9 °C
  • 강릉 6 °C
  • 수원 -1 °C
  • 청주 -1 °C
  • 대전 0 °C
  • 전주 0 °C
  • 광주 1 °C
  • 대구 5 °C
  • 부산 6 °C
  • 제주 8 °C
사회

北, 현송월 등 예술단 사전점검단 오늘(21일) 방남…서울·강릉 방문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평창 동계올림픽에 예술단을 파견하기 위한 북한의 사전점검단이 오늘(21일) 방문한다.


21일 통일부 당국자는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이 이끄는 7명의 사전 점검단은 오늘 남한을 방문해서 일단 강릉으로 이동해 공연장 본 뒤에 다시 서울로 올 것이라고 밝혔다.


1박 2일의 남한 체류 기간 공연장 시설을 둘러보고 공연 일정 및 내용 등과 관련해 남측과 협의를 할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예술단 파견을 위한 사전점검단 파견은 지난 15일 예술단 파견을 위한 남북 실무접촉에서 합의된 사안이다.


당시 남북은 삼지연관현악단 140여명으로 구성된 북한 예술단이 서울과 강릉에서 1차례씩 공연을 하는 것과 이를 위한 사전점검단 방남에 합의했다.


이에 따라 북측은 지난 19일 오전 10시께 판문점 연락 채널을 통해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을 대표로 하는 7명의 사전점검단을 다음날인 20일 1박 2일 일정으로 보내겠다며 경의선 육로를 이용하겠다고 통지했다.


그러나 북한은 19일 밤 10시께 이유에 대한 설명 없이 어제(20일)로 예정됐던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을 하는 예술단 사전점검단의 방남을 중지한다고 일방 통보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에 정부는 어제 오전 예술단 사전점검단의 파견 중지 사유를 알려줄 것을 요청하는 전통문을 발송했고 북측은 어제 오후 6시 40분 점검단 파견 입장을 전해왔다.


북한의 중지 통보 등으로 인한 혼선은 하루 만에 일단락되게 됐다.


통일부 당국자는 "일정을 제외한 방남단 구성 등은 모두 당초 협의한 내용 그대로"라며 "북측이 일방적으로 방남을 중지한 이유를 통지문에서 설명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北, 현송월 등 예술단 사전점검단 20일 남한 방문 '전격 취소'북한이 현송월 등 7명의 예술단 사전점검단을 남한에 보내려던 계획을 전격취소했다.


일본 언론, "평창 올림픽 '한반도기'에 독도 있나 확인해야"일본의 극우성향 언론이 한반도기에 독도 표기가 있는지 유심히 살펴보라는 칼럼을 실었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