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아파트 단지의 태극기 없는 '3·1절' 베란다 풍경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광주 서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 게양된 태극기 숫자가 예년보다 눈에 띄게 줄어든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제98주년 3·1절인 1일 오전 광주 서구의 한 아파트 단지에는 한 곳을 제외하고는 태극기가 게양되지 않아 썰렁한 모습을 보였다.


3·1절은 일본의 식민통치에 항거하고 독립선언서를 발표하며 대한민국의 독립을 전 세계에 알린 매우 역사적인 날이다.


하지만 '태극기=탄핵 기각'으로 이어지는 오해 탓에 태극기 게양을 자제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실제 전국 지자체와 시민단체들도 3·1절 행사에서 '태극기집회'로 오해할 소지가 있다며 태극기 사용에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인 바 있다.


한편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이날 3·1절 기념식에서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한 올바른 역사인식과 과거사 문제의 단호한 대응을 강조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