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회 규칙을 착각한 멍멍이의 ‘먹방’ (영상)

via aa b /Youtube

 

잘 훈련된 반려견들이 참여해 서로의 '실력'을 겨루는 대회에서 골든 리트리버의 엉뚱하고 귀여운 행동이 보는 이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지난 19일 한 유튜브 이용자(aa b)가 공유한 영상(Golden Retriever Has Its Priorities Straight)이 누리꾼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는 것이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많은 반려견들이 한 대회에 참가해 주인들에 대한 충성심을 테스트했다.

 

출발선에 멍멍이가 있고 반대편에 주인이 서 있다. 물론 장애물이 있다. 바로 멍멍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간식과 장난감 등이 길바닥에 놓여 있는 것이다.

 

앞서 출발했던 반려견들은 유혹에 굴하지 않고 주인의 곁으로 재빠르게 달려간다.

 

via aa b /Youtube

 

그런데 엉뚱한 멍멍이가 등장한다. 바로 골든 리트리버다. 

 

이 녀석은 대회 규칙을 착각이라도 했을까? 주인이 불러도 도무지 뛰어갈 생각을 하지 않는다. 

 

마치 길바닥에 놓여 있는 간식들을 남김 없이 먹어야 하는 '먹방 테스트'로 오해한 것처럼 보인다.

 

소개하는 영상을 보면 골든 리트리버의 엉뚱하지만 너무나 귀여운 모습이 사랑스럽게 보일 것이다. 

 

via aa b /Youtube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