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랑 같은 침대서 자고 싶은 반려견 (영상)

 

via Viral Spiral /Youtube

경찰견으로 유명한 독일의 셰퍼드가 용맹스러운 모습과는 달리 주인에게 너무나 애교 넘치는 모습을 보여 미소를 짓게 한다.

 

유튜브에 공개된 짧은 영상은 한 여성과 커다란 셰퍼드가 침대 위에서 실랑이를 벌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 여성은 자신의 반려견이 침대 위에서 내려가서 자신의 우리에서 잠을 자라고 지시를 내린다. 그런데 멍멍이는 엄마랑 같이 침대 위에서 자고 싶은 모양이다.

 

얼굴을 비비고 애교까지 부리면서 침대에서 자고 싶다고 계속 반항을 하는 모습이 너무 사랑스럽고 귀엽다. 

 

반려견의 표정을 보면 마치 응석을 부리는 어린 꼬마의 모습과 너무 닮았다. 결국 엄마랑 침대에서 단잠을 잤을까, 아니면 자신의 우리로 돌아갔을까. 짧은 영상의 말미를 보면 알 수 있을 것이다. 

 

via Viral Spiral /Youtube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