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 군인 위해 '아이언맨'처럼 입는 '로봇슈트' 개발한다

인사이트(좌) 연합뉴스, (우) 영화 '아이언맨' 스틸컷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영화 '아이언맨' 속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입은 슈트처럼 착용하면 막강한 힘을 갖게 해주는 '착용형 근력증강 로봇'이 개발된다.


28일 방위사업청은 2020년까지 4년간 200억 원을 투자해 국방과학연구소(ADD) 및 LIG넥스원과 함께 '복합임무용 착용형 근력증강 로봇'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인이 전투복 위에 '근력증강 로봇'을 착용하면 무게 40㎏에 육박하는 완전군장을 하고 시속 10㎞ 속도로 달릴 수 있게 된다.


70kg 무게를 들고도 체력에 무리를 주지 않고 쉽게 이동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방위사업청


엄청난 수준의 운동 능력을 발휘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ADD에서 기동능력에 중점을 둔 '고기동 하지 고속동기화 제어기술' 개발을 주관하고, LIG넥스원에서 무거운 물체를 들기 위한 '고하중 상·하지 통합운용 제어기술'과 배터리 개발을 맡는다.


방위사업청은 "근력증강 로봇은 미래 장병들의 임무수행 능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면서 2020년대 중반께 전력화가 이뤄질 것으로 내다봤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