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서는 절대 자기 싫은 멍멍이 (동영상)

ⓒ youtube


반려인들은 반려견이 어릴 때부터 자신의 공간에서 잠을 자는 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훈련을 시키지만 쉽지 않다. 

 

주인과 떨어져 혼자 잠을 자는 것이 싫은 반려견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주인은 자신의 반려견 프렌치 불독에게 잠에 들 시간임을 알리며 그를 재우려 하지만 반려견은 앙앙 소리를 내며 잠들기를 거부한다. 

 

최대한 버텨보지만 끄떡 없는 주인에 어쩔 도리가 없는 듯 반려견은 잠자리로 향한다. 

  

ⓒ youtube

곧 주인이 그를 부드럽게 쓰다듬으며 달콤한 굿나잇 인사를 보내자 그도 스르르 눈을 감는 듯 하더니 다시 눈을 뜬다. 눈은 여전히 말똥말똥하다. 


이후 카메라가 점점 자신의 얼굴 앞에 다가오는 것을 느낀 그는 두 눈을 질끈 감고 자는 척하지만 결국 또 참지 못하고 실눈을 떠 상황을 살핀다.

혼자서는 정말 자기 싫어하는 귀여운 반려견의 모습이 보는 이로 하여금 미소를 자아낸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