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농심이 마라 덕후들 위해 만든 매콤알싸한 '마라샹구리 큰사발면', 직접 먹어봤다

얼얼한 마라샹궈의 맛을 자작한 국물로 즐기는 농심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이 출시됐다.

마라샹궈를 자작한 국물로 즐기는 농심 신제품 '마라샹구리 큰사발면'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특유의 알싸한 맛으로 수많은 덕후들을 양산한 마라 맛.


최근 마라 덕후들의 입맛을 충족시킬 마라 라면계의 신성이 등장했다.


바로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이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17일 농심은 용기면 신제품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을 출시했다.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은 알싸하게 매콤한 사천식 마라볶음면인 '마라샹궈'를 자작한 국물로 즐길 수 있는 라면이다.


농심은 마라 맛 마니아는 물론, 대중적인 입맛도 함께 사로잡기 위해 산초 베이스의 알싸한 마라 향과 돈골의 고소하고 진한 맛을 조합해 최적의 마라 맛을 구현해 냈다.


또한 마라 맛과 환상의 궁합을 자랑하는 목이버섯, 청경채 건더기를 더해 시각적 완성도와 더불어 식감까지 살렸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은 전작 '푸팟퐁구리', '김치짜구리' 큰사발면과 마찬가지로 물을 버리지 않고, 전자레인지로 조리하는 '국물자작' 조리법으로 진한 소스 맛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너구리 시리즈의 특징인 굵고 쫄깃한 면발과 깜찍한 캐릭터 어묵으로 브랜드의 고유성을 이어갔다.


직접 맛본 마라샹구리는 소스를 뿌리자마자 진한 마라 향으로 군침을 돌게 했다.


마라샹궈 특유의 알싸한 맛과 쫄깃한 면발은 젓가락질을 멈출 수 없을 만큼 중독성이 있었다.


그러면서도 너무 맵지 않아 '맵찔이'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을 듯하다.


인사이트


농심 관계자는 "마라 맛은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더 이상 특별한 취향이 아닌, 보편적인 맛으로 자리 잡고 있다"며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을 통해 누구나 부담 없이 알싸하고 매콤한 마라 맛을 맛있게 즐겨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농심 마라샹구리 큰사발면은 전국 유통점 및 이커머스에서 판매된다.


마라샹구리의 알싸한 매운맛과 함께 이열치열 여름 더위를 극복해 보면 어떨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