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송지은과 결혼 앞두고 두 발로 일어서는 연습 중인 '하반신 마비' 박위...벌떡 일어났다 (영상)

송지은은 박위의 휠체어를 밀어줬고, 한강에서 보트를 타기도 하며 결혼준비와 데이트를 즐겼다.

인사이트YouTube '위라클 WERACLE'


올해 결혼 예정인 유튜버 박위와 걸그룹 '시크릿' 출신 송지은. 박위가 두 발로 땅을 딛고 일어난 모습을 공개해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16일 박위의 유튜브 채널 '위라클 WERACLE'에는 결혼 준비 중인 두 사람의 하루를 담은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박위와 송지은은 함께 쓸 침대를 골랐다. 박위는 "너무 신기해 진짜. 결혼 처음 해봐서"라며 설레어 했다.


인사이트YouTube '위라클 WERACLE'


이후 두 사람은 한강공원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송지은은 박위의 휠체어를 밀어줬고, 한강에서 보트를 타기도 했다.


이어 집으로 돌아와 박위는 재활기구를 이용해 휠체어에서 일어서는 연습을 시작했다.


박위가 서서히 일어나자 송지은은 연신 감탄사를 내뱉었다. 그러면서 "신기하다. 오빠 키 진짜 크다"며 놀라움을 표했다.


인사이트YouTube '위라클 WERACLE'


두 사람이 나란히 서자 새삼스레 키 차이가 느껴졌다. 박위는 하반신 마비가 되기 전 180cm였다고 밝혔다.


송지은은 "내가 맨날 아래로 봤잖아. 이렇게 올려다볼 수 있어"라며 뒤에서 끌어고 애정을 표현했다.


이어 "맨날 휠체어에 앉은 오빠를 내려다보잖아. 진짜 다르다. 살짝 설렌다"고 고백했다.


그러자 박위는 "일어난다. 일어날거다. 휠체어 나중에 갖다 버린다"며 재활 의지를 불태웠다.


YouTube '위라클 WERA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