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신림서 배달로 생계 이어가던 50대 라이더...20대가 몰던 '폭주 벤츠'에 치여 사망

과속하며 달리던 벤츠 차량이 50대 오토바이 운전자를 들이받았다.

인사이트SBS '8뉴스'


20대 벤츠 운전자가 도로에서 폭주하며 달리다 50대 배달 노동자를 들이받아 숨지게 했다.


지난 14일 SBS '8뉴스'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오후 7시 30분께 서울 관악구 신림동 당곡사거리 앞 왕복 8차로 도로에서 발생했다.


사고 당시 폐쇄회로(CC)TV 영상을 보면 파란 벤츠 승용차가 엄청난 속도로 달려와 앞서가던 오토바이를 들이받는다.


인사이트SBS '8뉴스'


충돌 여파로 불길이 치솟는 장면이 담겨 충격을 안겼다.


벤츠 운전자는 충돌에도 속력을 줄이지 않고 오토바이를 그대로 밀고 나갔다. 


이후 길가에 주차된 차량 5대를 잇따라 들이받은 후 멈춰 섰다. 피해 차량만 10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 사고로 크게 다친 50대 배달 노동자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오늘 새벽 끝내 숨졌다.


그는 사고 당하기 약 10분 전 600m가량 떨어진 식당에서 음식을 받아 배달하던 길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현장은 참혹했다. 오토바이는 화염에 휩싸이며 정체를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훼손됐고 주변에는 기사가 입고 있던 옷가지와 배달 중이던 일회용 그릇이 흩어져 있는 모습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고를 낸 벤츠 운전자 20대 남성 A씨도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A씨가 과속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A씨가 술을 마신 정황 등은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A씨의 혈액을 체취하고 마약 등 약물 반응을 검사할 예정이다. 또 사고 당시 동승했던 20대 여성의 진술과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과속의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YouTube 'SBS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