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7 17℃ 춘천
  • 17 17℃ 강릉
  • 16 16℃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4 14℃ 전주
  • 16 16℃ 광주
  • 14 14℃ 대구
  • 14 14℃ 부산
  • 18 18℃ 제주

"데이트 식비 17만원 할부로 긁었다고 남친에게 잔소리 들어...없어 보이나요?"

데이트 식비를 할부로 결제했다가 남자친구에게 "없어 보인다"라는 취지의 말을 들은 여성이 서운함을 토로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데이트 식비를 할부로 결제했다가 남자친구에게 "없어 보인다"라는 취지의 말을 들은 여성이 서운함을 토로했다.


그가 결제한 식비는 몇 만원이 아니었다. 조금은 부담을 느낄 수 있는 액수인 17만원이었다.


지난 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데이트할 때 할부 결제"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을 작성한 여성 A씨는 "일주일 전에 남자 친구랑 2주년 되는 날이어서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저녁을 먹었다"라고 글을 시작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Bing Image Creator


그에 따르면 이날 저녁 식사 후 나온 금액은 총 17만원이었다.


A씨는 "제 카드로 2개월 할부로 결제했다"라며 "근데 남자 친구가 일시불이나 할부나 내야 하는 금액은 같은데 왜 굳이 할부로 결제하냐고 물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돈이 없어서 할부로 결제한 게 아니라 10만 원 이상 쓰면 할부로 결제하는 게 습관이 돼서 그런 건데 남들이 봤을 땐 돈 없어 보이고, 돈 없는데 무리해서 결제하는 것처럼 보이냐"라고 조언을 구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Bing Image Creator


이에 누리꾼들은 다양한 의견을 쏟아냈다. A씨에 대한 옹호 반응과 경제관념 지적, 남자친구의 반응에 대한 지적 등 여러 가지 의견이 나왔다.


"남친과 좋은 시간을 보내기 위해 스스로 결제하려 한 점이 멋지다", "10만원 넘는 건 할부부터 한다는 게 이해 안된다", "음식값을 할부로 하는 건 경제관념이 없는 거다. 할부로 먹어야 한다면 안 먹는 게 맞다" 등의 반응이 나왔다.


또 "남친 위해 식사값 내는 여친에게 할부 한다고 눈치 주는 남자는 안 만나는 게 맞다", "할부하는 여친이 못마땅하면 자기가 긁지", "대단한 연봉 아니면 한끼가 17만원은 부담스러울 수 있지" 등의 반응도 이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