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3 13℃ 춘천
  • 10 10℃ 강릉
  • 15 15℃ 수원
  • 17 17℃ 청주
  • 17 17℃ 대전
  • 13 13℃ 전주
  • 17 17℃ 광주
  • 16 16℃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PSG, 손흥민 영입 계획 끝마쳐, 이적료 865억원 준비"...특급 이적설 터졌다

파리 생제르맹(PSG)이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을 영입하기 위한 준비를 모두 끝마쳤다는 보도가 나왔다.

GettyimageKoreaGettyimageKorea


파리 생제르맹(PSG)이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을 영입하기 위한 준비를 모두 끝마쳤다는 보도가 나왔다.


현지 팬들 사이에서는 "손흥민-이강인 듀오를 볼 수 있는 거냐"며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 23일(현지 시간) 프랑스 매체 '스포르트'는 PSG가 손흥민을 영입해 아시아 시장에 영향력을 확대하고 싶어 한다고 보도했다.


GettyimagesKoreaGettyimagesKorea


매체는 "PSG가 손흥민을 주시하고 있다. 지난여름 이강인 이적이 성공하면서 아시아 최고의 스포츠 스타인 손흥민을 영입하고 싶어 한다"며 "이강인 영입으로 아시아 시장에 폭발적인 가능성을 확인했다. PSG는 아시아 시장에 영향력을 확대하고 싶어 한다"고 전했다.


이어 "PSG는 이강인 영입에 2,000만 유로(한화 약 288억 원)를 쏟아부었는데,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또 마케팅 측면에서 완전히 성공적이었다"면서 "이강인이 킬리안 음바페를 제치고 유니폼 판매 1위를 기록하자 PSG는 매우 흡족해하고 있다. 이강인은 실력뿐만 아니라 여러 상업적인 이득을 가져다줬다"고 말했다.


킬리안 음바페는 올 시즌 이후 PSG와의 계약이 만료되며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할 확률이 높다. PSG는 음바페의 빈자리를 손흥민으로 채우고 싶어 한다.


Instagram 'hm_son7'Instagram 'hm_son7'


매체는 "PSG는 손흥민의 이적료로 6,000만 유로(한화 약 865억 원)까지 준비를 끝마쳤다"고 설명했다.


손흥민에 대한 사우디아라비아 리그의 관심 또한 식을 줄 모르고 있다. ESPN은 "알 이티하드는 이적료 6,000만 유로와 보너스를 포함한 오프닝 비드를 통해 토트넘의 손흥민에게 움직일 준비가 됐다"고 알린 바 있다. 개인 계약으로는 4년 동안 1억 2,000만 유로(한화 약 1,730억 원)를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실제 이적까지 이뤄질지는 지켜봐야 한다. 손흥민은 토트넘과 2025년 6월 계약이 만료되는데, 구단 측에서 발동할 수 있는 1년 연장 옵션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