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신안 퍼플섬, 우리 집 '댕댕이'도 보라색 소품 착용하면 입장료 공짜

전남 신안군 퍼플섬에 반려동물을 동반하면 앞으로 입장료를 추가로 지급해야 한다.

인사이트사진 = 한국관광공사


전남 신안군 퍼플섬에 반려동물을 동반하면 앞으로 입장료를 추가로 지급해야 한다. 다만, 반려견에게 보라색 용품을 착용하면 무료 입장할 수 있다.


20일 신안군은 '퍼플 아일랜드 관리 및 운영 조례'를 개정해 퍼플섬을 찾는 반려동물에게도 입장료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퍼플섬은 2021년도 세계관광기구의 최우수 관광마을로 선정됐으며 보라색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 번은 꼭 가봐야 하는 명소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사진 = 신안군 공식 인스타그램


섬에 들어가려면 입장료 5천원을 내야 하지만 보라색 옷, 모자, 신발, 우산, 스카프 등을 착용하면 무료다.


작년 말 기준으로 관람객 95% 이상이 보라색 용품을 착용해 무료입장을 했다. 


신안군은 올해 상반기 관련 조례를 개정해 반려동물에게도 입장료를 받을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 = 한국관광공사 


마찬가지로 보라색 염색을 하거나 보라색 소품을 착용하면 무료 입장이 가능하다.


박우량 군수는 "퍼플섬을 찾는 관광객과 반려동물 모두가 보라색에 동참하길 바란다"라며 "관람료 제로를 목표로 홍보 마케팅을 적극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안군은 오는 5월 라벤더 축제를 개최해 봄 여행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