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충북 학생 요리사들, '독일세계요리올림픽' 출전해 1위...K-푸드 알렸다

충북지역 학생 요리사들이 룩셈부르크세계요리월드컵, FHA컬리너리챌린지와 함께 세계 3대 요리대회로 꼽히는 독일세계올림픽에 출전해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인사이트사진 = 충북교육청 제공


충북지역 학생 요리사들이 룩셈부르크세계요리월드컵, FHA컬리너리챌린지와 함께 세계 3대 요리대회로 꼽히는 '독일세계올림픽'에 출전해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충청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충청대 박해림(22), 충북고 이상혁(20), 서원고 김현진(20), 임우빈(19), 봉명고 김서진 (19)학생이 속한 '파이스월드'팀이 지난 7일 열린 '2024 IKA 독일세계요리올림픽'에 참가해 지역부문 올림픽 챔피언에 올랐다.


'파이스월드'팀은 충북의 사과, 딸기, 돼지고기와 제주의 문어, 연어, 감귤 등의 우리 농산물을 식재료 사용해 핑거 푸드와 디저트, 샐러드, 쿠키 등 31개의 다양한 요리를 선보였다. 

인사이트사진 = 충북교육청 제공


'파이스월드'가 참가한 지역 종목에는 루마니아, 스위스, 중국, 영국, 이탈리아, 체코, 미국 등 14개국 24개 팀이 경쟁을 펼쳤다.


'파이스월드'팀은 이번 대회에 금메달을 받은 5개 팀 가운데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1900년에 시작돼 4년마다 열리는 독일세계올림픽은 전통 있는 요리 대회로 알려져 있다. 이 대회는  '국가대표'와 '주니어국가대표', '지역', '케이터링' 등의 부문으로 나뉘어 최고 요리사를 뽑는 방식으로, 올해는 67개 나라, 1800여 명이 참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