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 2월 27일 마지막으로 한국 운영 중단 (+이유)

댄 클레이 트위치 CEO는 블로그를 통해 그 이유를 자세히 설명했다.

트위치트위치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게임 방송 등을 볼 수 있었던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가 한국 서비스를 종료한다.


6일 트위치 측은 오는 2024년 2월 27일을 끝으로 한국에서 서비스를 종료한다고 밝혔다.


댄 클레이 트위치 CEO는 블로그를 통해 그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현재 한국에서 트위치를 운영하는 데 드는 비용이 심각한 수준으로 높다"며 "최대 화질 조정 등의 노력으로 비용을 다소 절감할 수 있었으나 대부분의 다른 국가에 비해 한국의 네트워크 망 사용료가 10배가 더 높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러면서 "한국에서 현저한 손실을 안고 힘겹게 운영을 지속하였으나, 더 이상은 운영을 지속해 나갈 방법을 찾을 수 없다"고 밝혔다.


클랜시 CEO는 "아프리카TV나 유튜브 등 타 서비스들에 커뮤니티를 이전하기 위하여 도움을 드릴 수 있을만한 사항이 있는지 해당 업체들과 논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번 결정이 매우 어렵고 힘든 결정이었으며 트위치 직원 모두가 몹시 안타까워하고 있음을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며 "한국은 글로벌 e스포츠 커뮤니티에서 언제나 눈부신 활약을 펼쳤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2024년 2월 27일 이후 한국 시청자들은 더 이상 트위치의 유료 상품을 구매할 수 없으며 스트리머들도 수익 창출이 불가능하다.


인사이트네이버 증권


한편 이같은 소식에 아프리카TV 주식이 급등하고 있다.


이날 오전 10시 23분 기준, 코스닥 시장에서 아프리카TV 주식은 전일보다 1만 4,300원 오른 '7만 8,500원'에 거래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