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벌써부터 껌딱지 예약"...2인조로 사육사 할아버지 졸졸 따라다니며 괴롭히는 쌍둥바오 (영상)

루이바오와 후이바오는 엄마 아이바오의 보살핌을 받으며 무럭무럭 자라고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아기 판다가 두 마리라 두 배로 귀여운 바오 가족의 일상이 공개됐다.


지난 27일 유튜브 채널 '말하는동물원 뿌빠TV'에는 쌍둥이 아기 판다 루이바오와 후이바오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올라왔다.


루이바오와 후이바오는 엄마 아이바오의 보살핌을 받으며 무럭무럭 자라고 있었다.


두 녀석 모두 이제 혼자서 배변을 할 수 있을 정도로 훌쩍 성장한 모습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


특히 걷기 시작하면서 활발하게 움직이는 모습이 귀여움을 자아낸다.


후이바오는 촬영 중인 강철원 사육사를 발견하고 성큼성큼 걸어와 카메라를 독차지하기도 했다.


방사장을 청소하는 동안 루이바오와 후이바오는 할아버지 뒤를 졸졸 쫓아다니며 괴롭히기 시작했다.


할아버지와 함께 기차 놀이를 하는가 하면 장화를 노리고 엉겨붙기도 했다.


인사이트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


언니 판다 푸바오 역시 장화를 좋아했던 터. 유전자의 신비에 많은 이들이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벌써부터 할아버지 곁을 떠나지 않는 껌딱지 같은 모습에 하루 빨리 방사장 생활을 하는 날이 오길 많은 이들이 기대하고 있다.


한편 에버랜드는 루이바오와 후이바오가 엄마를 따라 안정적으로 활동할 수 있을 정도로 성장하는 내년 초, 외부환경적응 과정 등을 거쳐 일반 공개하는 방안을 추진할 예정이다.


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