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중국 포털 바이두, 윤동주 시인 '조선족' 표기 삭제...국적은 여전히 중국

중국 포털 바이두가 윤동주 시인을 '조선족'으로 표기한 부분을 삭제했다.

인사이트Instagram'seokyoungduk'



[인사이트 ] 이유리 기자 = 중국 포털 바이두가 윤동주 시인을 '조선족'으로 표기한 부분을 삭제했다.


28일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SNS를 통해 "지난 9월 바이두 백과사전에서 안중근 의사를 '조선족'으로 소개한 것을 대외적인 공론화를 통해 없앴다"며 "꾸준한 항의와 공론화를 통해 '조선족' 표기가 드디어 삭제 됐다"고 알렸다.

이어 "윤봉길 의사, 안중근 의사에 이어 윤동주 시인까지 민족을 '조선족'으로 왜곡한 것을 없앤 것은 아주 의미 있는 일이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서경덕 교수 인스타그램 


서 교수는 "그러나 아직까지 윤동주 시인에 관련해 국적을 '중국'으로 표기하고 있는 점은 매우 아쉽다"며 "지속적인 항의와 공론화를 통해 반드시 국적을 '한국'으로 바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보겠다"라며 동참과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바이두는 중국 최대 포털로 전 세계 하루 이용자가 20억 명이 넘는 사이트이지만 대한민국 독립운동가들의 국적을 잘못 표기한 오류 투성이였다. 

백범 김구의 민족은 조선족으로, 시인 김소월의 국적은 북조선, 민족은 조선족으로, 독립운동가 이봉창의 국적은 조선, 민족은 조선족으로 표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