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시한부 선고 받았던 '짱구 엄마' 봉미선 성우 강희선 "대장암 완치 판정"

'짱구 엄마' 목소리로 유명한 성우 강희선의 근황이 뒤늦게 화제를 모으고 있다.

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인기 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 시리즈의 '짱구 엄마' 목소리로 유명한 성우 강희선의 근황이 뒤늦게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강희선은 대장암 간 전이 진단을 받고 투병해 온 근황을 밝혔다.


최근 유튜브 채널 '간 보는 의사'에 출연한 강희선은 환자복을 입은 상태로 등장했다.


인사이트



강희선은 유튜브 채널 운영자인 집도의 주종우 교수와 암 수술 경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주종우 교수는 2021년 3월에 처음 찍은 CT(컴퓨터단층촬영) 영상을 보여주면서 다발성 간 전이 병변이 17개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그는 수술 전 치료로 암세포 크기를 줄였고, 수술이 가능한 상태로 만들었다. 강희선은 2차에 걸친 알프스(ALPPS) 수술로 전이 병변을 제거했다.


강희선은 "서울 병원에서 수술해서 열어 보니까 '너무 매끈하더라'면서 2개밖에 제거를 안 했다더라. 그러고 나서 조직 검사를 했는데 '암 없음'이라는 진단이 나왔다. 항암 치료 두세 번만 받고 끝내라고 했던 게 40여 차례를 받게 된 것이다. 교수님 아니었으면 죽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간 보는 남자'


강희선은 "저는 진짜 살 운명이었나 보다"며 주종우 교수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대장암 완치 판정을 받은 사실을 알리며 "벌써 수술을 받은 지 1년이 넘었다. 아직도 몸이 많이 붓고 항암 후유증이 있다"고 털어놨다.


한편 강희선은 1979년 TBC 공채 성우로 데뷔, KBS 성우극회 15기로 다양한 애니메이션, 외화 등을 더빙했다.


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 시리즈의 '짱구 엄마' 봉미선, 맹구, 영화 '원초적 본능'의 샤론 스톤 등 인기 캐릭터 목소리와 서울교통공사, 부산교통공사 등의 지하철 안내 방송을 맡았다. 2005년 KBS 성우연기대상 대상을 받았으며 2018년에는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YouTube '간 보는 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