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전기차 3000만원대에 살 수 있다"...기아 'EV데이'에서 EV3·4·5 모습 최초로 공개

기아가 경기 여주 마임비전빌리지에서 2023 기아 EV 데이를 열고 출시 예정인 EV3·4·5의 디자인을 공개했다.

인사이트2023 기아 EV 데이 / 기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기아가 '2023 기아 EV 데이'를 개최했다. 


지난 12일 기아는 경기도 여주시에 위치한 마임비전빌리지에서 '2023 기아 EV 데이'를 개최하고 EV 시대로의 전환을 앞당기기 위한 청사진을 공개했다. 


송호성 기아 사장은 이날 행사 인사말에서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자로서 기아가 그리는 전동화로의 전환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했다. 


이어 "EV9과 EV6에 적용한 첨단 EV 기술과 친환경 소재, 대담한 디자인, 직관적인 서비스를 앞으로 출시할 대중화 EV 모델로 확대 전개함으로써 가능한 많은 고객에게 기아의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EV5 실외 / 기아


기아는 이날 준중형 전동화 SUV 더 기아 EV5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또 EV4 콘셉트와 EV3 콘셉트 등 콘셉트카 2종을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EV 라인업 확장과 충전 인프라 확대 등을 통해 전기차 대중화를 이끌고 전동화 모빌리티 시대로의 전환을 앞당기는 브랜드가 되겠다는 비전을 구체화했다. 


기아 EV5의 외장은 대담하면서도 각진 정통 SUV 형태로 구현했으며, 실내는 정통 SUV에 걸맞는 넓은 공간을 바탕으로 고객의 경험을 확장시켜줄 다채로운 요소를 곳곳에 적용했다. 


기아의 디자인 철학인 '오퍼짓 유나이티드'의 다섯 방향 중에서도 '자연과 조화되는 대담함'을 반영한 만큼 외장은 디지털 타이거 페이스, 스타맵 시그니처 라이팅, 기하학적이고 기술적인 형상의 휠과 휠 아치 등 미래지향적 분위기를 자아낸다. 


인사이트EV5 실내 / 기아


실내는 기능성을 높인 시트를 적용한 동시에 다양한 수납공간을 구현했다. 운전석에는 마사지 기능이 제공되는 릴랙션 시트를 적용해 운전 중 쏟아지는 피로를 손쉽게 해결할 수 있게 했다. 


공간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완전 평탄화 접이 시트, 센터콘솔 후방 슬라이딩 트레이, 조수석 시트 후면 테이블 등도 갖췄다. 


배터리는 81kW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해 롱레인지 AWD의 경우 195~225kW 수준의 합산 출력을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V2L(Vehicle to Load)에 V2G(Vehicle to Grid) 기능을 적용해 EV5의 전력 활용도를 높일 계획이다.


인사이트EV4 콘셉트 / 기아


EV4 콘셉트는 오퍼짓 유나이티드의 '미래를 향한 혁신적 시도(Power to Progress)'를 주제로 세단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고 기아가 추구하는 차세대 전동화 세단의 방향성을 보여준다. 


실내는 운전자의 시야가 방해되지 않도록 깔끔하고 넓은 수평형 구조를 적용했다. 


미사용 시 센터패시아에 수납할 수 있는 공조 조작 패널을 배치하고, 패턴을 바꿀 수 있는 핀(Pin) 스타일 에어벤트를 적용하는 등 실내 디자인 요소를 다듬었다.


또 지속 가능성을 고려, 대지(Earth)의 요소에서 영감을 받아 100% 재활용된 면사에 호두껍질 등을 천연염료로 사용해 실내에 다양한 색상을 구현했다. 


인사이트EV3 콘셉트 / 기아


EV3 콘셉트는 강인하고 기하학적으로 조화를 이룬 차체에 역동적인 루프라인으로 '이유 있는 즐거운 경험(Joy for Reason)'을 잘 표현한 실루엣을 갖췄다.


실내는 깔끔한 면과 수직, 수평 요소가 조화를 이룬 도어 디자인으로 차분하고 개방감 있는 느낌을 연출하고 무드 조명을 적용해 감성을 더했다. 


센터 콘솔에 적용한 미니 테이블은 길이, 위치, 각도를 변경할 수 있어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하다. 


시트 쿠션을 위로 접을 수 있는 2열 벤치 시트는 전동 자전거나 스쿠터를 싣고 실내 V2L 기능을 활용해 충전할 수 있어 새로운 이동 경험을 제공한다. 


인사이트2023 기아 EV 데이 / 기아


기아는 이와 함께 기존에 분산됐던 기능을 통합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과 오프라인 거점의 새로운 서비스, 차량 내 생성성 AI 서비스 등 다양한 고객 경험 콘텐츠 확대 계획도 소개했다. 


기아 고객경험본부 류창승 전무는 "기아는 차량 구매와 관련한 모든 시공간적 고객 접점에서 고객이 걱정 없이 차량을 구매하고 쉽게 이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아는 고객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방법을 제시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중소형 전기차인 EV3와 EV4는 각각 내년 상반기와 하반기부터 국내 판매를 시작한다. EV5는 2025년 출시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