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일본 AV 배우가 생방중 "오빠랑 OO싶어"라고 하자 입틀막한 남자 BJ

일본 유명 AV 배우가 생방송 중 한 남성 BJ에게 파격적인 발언을 해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박진우'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일본 AV 배우 마츠모토 이치카가 생방송에서 한 남성 BJ와 "자고 싶다"고 발언해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오늘 자 AV배우와 합방한 남캠의 방어전'이라는 제목의 글이 잇따라 게재됐다.


이날 BJ 박진우와 합방하게 된 마츠모토 이치카는 등장하자마자 소파 위에서 '19금 포즈'를 취해 시선을 끌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박진우'


이에 박진우는 "뭔가 익숙한 장면"이라며 웃어 보였고 실시간으로 보고 있던 시청자 또한 '매번 보던 장면을 방송에서 보니까 새롭다'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후 소파와 침대가 있는 곳으로 인터뷰 장소를 옮긴 박진우는 마츠모토 이치카를 소개하며 "생각보다 너무 예뻐서 깜짝 놀랐다"고 칭찬했다.


박진우가 시청자 댓글을 한창 읽던 그때, 마츠모토 이치카는 무언가 할 말이 있다는 듯 우물쭈물 거리기 시작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박진우'


그러고는 이내 서툰 한국어로 "근데 나 오빠랑 같이 자고 싶어"라고 고백했다.


역대급 19금 발언을 들은 박진우는 깜짝 놀라며 마츠모토의 입을 재빠르게 틀어막았다.


하지만 이미 해당 내용이 생방송으로 송출됐다는 걸 알게 된 상황이었고, 박진우는 시청자의 댓글을 보며 해탈한 듯 연신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박진우'


해당 장면은 공개 직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로 빠르게 확산되면서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누리꾼들은 "지금 이 순간만큼은 저 남자 BJ가 세상에서 제일 부럽다", "마츠모토한테 저 말을 한국어로 듣다니", "야한 장면 없이 제일 야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마츠모토 이치카는 데뷔 3년 차인 일본 AV 여배우로, 약 300편이 넘는 작품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지난 2020년에는 연간 AV 여배우 랭킹 1위를 획득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