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인천·김포공항서 대한항공 비행기 탈때 '내 몸무게' 잰다

대한항공이 이번달과 다음달 항공기를 탑승하는 승객들의 몸무게를 측정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비행기를 타기 전, 거의 모든 승객이 하는 게 있다.


바로 수하물을 맡기며 내 여행용 캐리어의 무게를 재는 일이다. 적정 무게를 초과하면 변수가 발생하는 만큼 살짝 떨리기도 하는 일이다.


그런데 요 며칠간, 가방 무게만 재는 것에서 끝나지 않을 전망이다. '내 몸무게'도 재야하는 상황이 벌어질 수 있게 됐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최근 대한항공은 국토교통부 고시에 따라 휴대 수하물을 포함한 '승객 표준중량' 측정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오는 28일부터 9월 6일까지, 김포공항 국내선에서 이후 9월 8일부터 19일까지 인천공항 국제선에서 중량을 측정한다.


앞서 국토부는 '항공기 중량 및 평형 관리기준'에 따라 최소한 5년 주기 또는 필요 시 승객 표준중량을 측정해 평균값을 낼 것을 규정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해당 수치는 항공기 무게 및 중량 배분에 적용된다.


대한항공은 "측정 자료는 익명으로 수집되며 안전운항을 위한 자료로 사용될 예정"이라며 "측정을 원하지 않는 경우 탑승 시 안내직원에게 말하면 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