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18 18℃ 인천
  • 21 21℃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0 20℃ 청주
  • 21 21℃ 대전
  • 19 19℃ 전주
  • 21 21℃ 광주
  • 22 22℃ 대구
  • 19 19℃ 부산
  • 20 20℃ 제주

출시 1주 만에 50만 개 판매 돌파한 맥도날드 '진도 대파 크림 크로켓 버거'

맥도날드 'Taste of Korea' 프로젝트 신메뉴 '진도 대파 크림 크로켓 버거'가 출시 일주일 만에 5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맥도날드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맥도날드 'Taste of Korea' 프로젝트 신메뉴 '진도 대파 크림 크로켓 버거'가 출시 일주일 만에 5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맥도날드는 지난 6일 전라남도 진도 대파를 활용한 '진도 대파 크림 크로켓 버거'를 선보였다. 진도 대파 크림 크로켓 버거는 일반 대파보다 맛과 향이 진한 진도 대파를 크로켓과 소스에 활용해 만든 메뉴로 출시 이후 고객들의 즉각적인 호응을 얻으며 일주일 만에 5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


이 같은 성과에는 맥도날드가 꾸준히 추진해오고 있는 'Taste of Korea' 프로젝트에 대한 고객들의 긍정적인 인식과 메뉴 자체의 매력이 주효했다. 맥도날드는 지난 2021년 'Taste of Korea'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린 후 고품질의 국내산 식재료를 적극 활용하며 고객들에게는 맛있고 신선한 메뉴를 제공하는 한편 국내 지역 농가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이에 맥도날드는 올해 역시 약 50톤의 진도 대파를 수급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예정이다.


신메뉴 출시를 기념해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여의도 IFC몰에서 진행한 팝업스토어 '맥도날드 파밭 스토어' 역시 고객들의 관심 속에 대성황을 이뤘다. 행사 장소는 진도 마을과 대파밭을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공간으로 연출됐다. 오픈 시간 전부터 팝업스토어에는 수많은 인파가 몰렸으며, 포토존, 이벤트존 등 각 체험 공간에는 긴 줄이 늘어서기도 했다. 행사가 진행된 6일 동안 약 4만 명 이상의 방문객이 다녀가는 등 큰 화제가 됐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진도 대파 크림 크로켓 버거' 특유의 매력과 'Taste of Korea' 프로젝트에 공감해 주신 고객님들의 호응에 힘입어 이 같은 긍정적인 판매 성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맥도날드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특별한 '한국의 맛'을 찾아 선보이며 고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