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삼성전자' 이재용, '테슬라' 일론 머스크 직접 만나...콜라보 가능성 ↑

삼성전자 이재용 회장이 미국 실리콘밸리 삼성전자 북미 반도체 연구소에서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를 만났다.

인사이트일론 머스크와 처음 대면한 삼성전자 이재용 회장 / 사진 제공 = 삼성전자


처음 미팅 자리를 가진 삼성전자 이재용 회장과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전 세계 최고 부자이자 전기차 산업의 'NO.1' 그리고 우주 위성 전문가인 테슬라 CEO 일론 머스트. 


괴짜 중 괴짜임에도 전 세계 산업을 움직이는 머스크는 일거수일투족이 관심사다. 그런 핫한 인물을 대한민국 최고 기업 삼성전자의 이재용 회장이 직접 만났다. 


두 사람이 직접 만나 교감을 가진 건 이번이 처음이다.


1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회장은 지난 10일 미국 실리콘밸리 삼성전자 북미 반도체 연구소에서 머스크와 만남을 가졌다. 이날 둘은 미래 첨단산업 분야 협력 방안에 관해 논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일론 머스크 / YouTube 'Wall Street Journal '


머스크는 세계 최대 전기차 기업인 테슬라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그는 차세대 위성통신(스타링크)을 비롯해 우주탐사(스페이스X)·차세대 모빌리티(하이퍼루프)·인공지능(뉴럴링크·오픈AI) 등 첨단 기술을 갖춘 혁신 기업들을 이끌고 있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삼성과 테슬라는 완전자율주행과 반도체 공동 개발은 물론 IT 개발 관련해서도 활발히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이 처음 대면한 것을 기점으로 어떤 시너지가 발휘될지 산업 관계자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삼성전자는 자율주행 카메라 및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인 '모빌아이'의 고성능 반도체 위탁 생산 주문을 따냈다.


해당 결과는 테슬라의 완전자율주행 반도체 생산 경험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던 풀이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