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드디어 신동욱X소주연까지 완전체로 모인 '낭만닥터3' 돌담병원 식구들 (+영상)

돌담병원으로 복귀한 배문정과 윤아름이 동료들의 환대를 받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인사이트SBS '낭만닥터 김사부3'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드디어 돌담병원 식구들이 완전체로 뭉쳤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에는 비공식적으로 외상센터에서 탈북민 총상 환자 수술을 진행하는 김사부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 말미에는 1회에서 비행기를 탄 장면으로 짧게 등장했던 윤아름(소주연 분)과 배문정(신동욱 분)이 돌담병원으로 복귀하는 장면이 이어졌다.


방송에서 김사부(한석규 분)는 '뼈쌤' 배문정을 찾으며 "아직이야?"라고 물었고 병원 문을 열며 들어온 배문정은 "저 여기 왔습니다"라고 답했다.


인사이트SBS '낭만닥터 김사부3'


정인수(윤나무 분) 선생이 격하게 배문정 선생의 복귀를 기뻐하며 반기는 사이 윤아름 선생이 들어와 차은재와 애틋한 포옹을 나눴다.


김사부 역시 한자리에 모인 돌담병원 식구들이 서로 반가워 하는 모습을 보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특히 보고 싶은 마음을 담은 메시지를 썼다 지웠다를 반복했던 박은탁(김민재 분)이 윤아름과 눈을 마주치고 환하게 웃는 장면은 시청자들의 대리 설렘을 유발했다.


윤아름과 배문정의 복귀로 마침내 돌담병원 식구들이 '완전체'로 모인 장면을 본 시청자들은 '돌담져스'의 귀환을 기뻐하며 앞으로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인사이트SBS '낭만닥터 김사부3'


한편 이날 돌담병원은 윤아름과 배문정의 복귀를 기뻐할 새도 없이 밀려드는 응급 환자를 받느라 아수라장이 됐다.


스키장에서 사고가 발생해 부상자들이 밀려드는 상황에서 '돌담져스'가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네이버 TV SBS '낭만닥터 김사부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