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하나투어, 에어프랑스·KLM과 파트너십 체결해 '탄소 배출 감축' 나선다

하나투어는 에어프랑스-KLM 네덜란드 항공(이하 'KLM')과 지속 가능한 항공연료 사용을 위한 파트너십을 지난 20일 체결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투어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하나투어는 에어프랑스-KLM 네덜란드 항공(이하 'KLM')과 지속 가능한 항공연료 사용을 위한 파트너십을 지난 20일 체결했다고 전했다.


양사는 오는 4월 22일 지구의 날을 앞두고, 지구를 위한 ESG 경영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함께하며, 지구를 위한 탄소 배출 감축과 지속 가능한 여행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하나투어로부터 조성한 기여금을 이용해 에어프랑스-KLM은 SAF 항공유를 구매한다. 하나투어는 혼합 항공편 및 친환경 숙박시설이 포함된 지속가능한 여행 상품 개발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에어프랑스의 친환경 항공편으로 프랑스 파리를 포함한 서유럽 그룹 패키지 상품을 판매 중이며, 파리&스위스 자유여행과 몽블랑 트래킹 상품 등 지속가능 여행상품의 판매를 계획 중이다.


또한 오는 5월 4일까지 에어프랑스-KLM의 유럽 주요 노선 항공권을 특가에 판매하는 기획전도 실시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하나투어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하나투어 송미선 대표이사는 "전 세계적으로 지속 가능성이 화두인 만큼 업계를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기 위해 탄소 배출 저감에 앞장서는 에어프랑스-KLM의 SAF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되었다"라며 "앞으로도 한국 여행 시장에서 지속 가능한 여행 도입과 발전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