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인성도 안 됐는데 교사 된다고?"...쓰레기 산처럼 쌓여 논란 터진 경북대 사범대

경북대 사범대학 건물에 비치된 쓰레기통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며 논란이 되고 있다.

인사이트에브리타임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경북대학교 사범대 건물에 산처럼 쌓인 쓰레기 사진이 공개돼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17일 대학생 온라인 커뮤니티 블라인드에 '이번 주말 사범대 쓰레기통 근황'이란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경북대학교 사범대학에 놓인 쓰레기통 사진을 첨부하며 "대단하다 사범대!"라 썼다.


인사이트에브리타임


게시물 속 사진을 보면 쓰레기통 주변은 혼돈 그 자체다. 커피 컵, 음료수 병, 배달음식 용기 등을 포함한 각종 쓰레기가 산처럼 수북히 쌓여 있다.


쓰레기는 기존에 배치된 쓰레기통을 채우고도 넘칠 정도다.


뒤늦게 이곳에 쓰레기를 버린 일부 학생들은 쓰레기통이 가득 차자 다른 쓰레기 위에 쌓거나 쓰레기통 앞에 그냥 둔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에브리타임


지저분한 쓰레기통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지며 논란이 커지자 사범대 학생회는 긴급 공지를 내렸다.


학생회 측은 "지난 주말 쓰레기 처리에 관해 심각한 문제가 발생했다. 이로 인해 많은 학우들이 불편함과 피해를 느끼고 있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나 하나 쯤이야 괜찮겠지'하는 안일한 생각을 버리고 쓰레기 처리에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저런 애들이 나중에 선생이 된다고?", "인성도 안 된 애들이 누굴 가르친다고", "에휴", "한심하다 정말" 등의 반응을 쏟아내며 학생들을 꾸짖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