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18 18℃ 인천
  • 21 21℃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0 20℃ 청주
  • 21 21℃ 대전
  • 19 19℃ 전주
  • 21 21℃ 광주
  • 22 22℃ 대구
  • 19 19℃ 부산
  • 20 20℃ 제주

"전남친과 성관계 후회돼 '혼전순결' 한다는 여친이 결혼 이야기해서 '개박살' 냈습니다"

한 남성이 혼전순결로 결혼하고 싶다는 여자친구에게 분노의 팩폭을 날렸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YouTube '연애플레이리스트'


"전 남친과는 다 즐겨놓고"... 혼전순결 외치는 여차진구에게 팩폭 날린 남성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한 남성이 혼전순결을 외치며 결혼을 보채는 여자친구에게 묵직한 한방을 날렸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결혼하자고 눈치 주는 여친 개박살 내고 옴'이라는 제목의 사연이 등장했다.


작성자 A씨는 "여자친구가 전 남친이랑은 성관계 해놓고 나랑은 혼전순결을 하고 싶다고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는 "혼전순결에 대한 확고한 신념이 있다면 예외지만, 성관계조차 갖지 않은 여자랑 결혼하는 사람을 이해할 수 없다"며 "특히 나랑만 안 하는 건 더욱 말도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여자친구가 성관계를 안 갖는 건 전 남친과 젊고 뜨거울 때 했던 관계가 후회돼서 그렇다고 한다"며 "하기 싫다는데 억지로 할 수도 없어서 2년 연애하는 동안 한 번도 안 해왔다"고 설명했다.


그런던 중 여자친구가 '정착' 얘기를 꺼내자 A씨는 결국 참아왔던 분노가 폭발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YouTube '연애플레이리스트'


젊었을 때 뜨겁게 살아봤으니 이제 안정적인 사람과 정착하고 싶다는 여자친구 말에 짜증이 났다는 A씨는 "젊고 빛날 땐 다른 남자한테 몸 주고 놀았으면서 결혼할 때 되니까 나를 고른 거 아니냐"고 짜증 냈다.


이어 "몸 안 섞은 남자랑 결혼 얘기하는 것도 우습다. 차라리 혼전순결이라고 거짓말하지 그랬냐"며 "즐길 건 전 남친이랑 다 놀고 돈 벌어다 줄 사람으로는 날 고른 거냐"고 쏘아붙였다.


A씨의 날카로운 말을 들은 여자친구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한 채 눈물을 흘렸고 A씨는 홀로 자리를 벅차고 나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KBS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A씨의 사연을 접한 다수의 누리꾼들은 "이미 전 남친과 관계를 해놓고 어떻게 혼전순결을 주장하는 거냐"며 공분했다.


또한 "순결 없는 혼전순결"이라며 "지금 남자친구랑만 안 하겠다고 돌려 말하는데 굳이 계속 사귈 필요가 있냐"고 지적했다.


반면 일각에선 "여자친구가 진짜 트라우마가 있어서 그런 걸 수도 있지 않냐"면서 "연애하다 보면 마음을 열 수도 있다. 섣불리 판단하지 마라"라고 조언하기도 했다.


한편 과거 한 소셜데이팅 업체가 2030 '혼전순결 주의자' 미혼남녀 대상으로 성관계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남성 84%와 여성 57%가 "결혼을 생각하는 상대라면 달라질 수 있다"고 응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