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광명역 결혼식장, '폭탄 설치' 협박에 하객들 밥도 못 먹이고 다 보냈어요"

경기 광명역 한 예식장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전화가 걸려와 난리가 났다.

인사이트에펨코리아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광명역에 내가 폭탄을 설치했어"


경기 광명역에 자리한 한 웨딩홀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들어와 하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해당 시간에 치러지던 예식을 보러 온 하객들은 밥도 제대로 먹지 못한 채 식장을 빠져나와야 했다.


25일 경기 광명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께 신원 불상 남성이 웨딩홀에 전화를 걸어왔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이 남성 A씨는 경기 광명시 일직동 광명역 지하에 자리한 웨딩홀에 '폭발물'을 설치했다고 협박했다.


웨딩홀 측은 즉각 광명역무실에 해당 사실을 알렸다. 이를 확인한 철도경찰은 112에 즉각 신고한 뒤 대응을 요청했다.


경찰은 폭발물처리반과 기동대, 수색견 등을 투입해 2시간가량 웨딩홀 안팎을 수색했다. 다행히 우려했던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고, 사고도 일어나지 않았다.


다만 결혼식 당사자는 물론 하객들이 긴급 대피해는 소동을 막을 수는 없었다.


인사이트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에 사진을 올린 누리꾼은 "밥 못 먹고 (사람들) 다 집에 보냈다"라며 "다음 예식은 캔슬각인데, SOU 투입된 거 목격했다"라고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웨딩홀 전역을 수색한 결과 폭발물은 없었다"며 "거짓 협박 전화를 한 남성을 추적하기 위한 수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민들은 "결혼이라는 걸 하지 못하는 인생 패배자가 뻘짓을 한 거다", "전 남친이 전 여친을 복수하려고 꾸민 일 아니냐"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