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한 여직원 64명에게 삼성전자 이재용이 선물한 센스갑 전자제품

인사이트

사진 = 삼성전자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설을 맞아 새해 출산한 여성 임직원 등에게 센스있는 명절 선물을 보냈다.


2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최근 이 회장은 이달 출산한 임직원 64명에게 삼성전자의 최신형 공기청정기를 선물했다.


이 회장은 준비한 선물과 함께 "가정에 찾아온 소중한 생명의 탄생을 축하하며 작은 선물을 준비했다. 사랑스러운 자녀가 건강하고 지혜롭게 자라기를 바라며 항상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한다"는 메시지가 담겨있는 카드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삼성전자 이재용 회장 / 뉴스1


또 이 회장은 다문화 가정을 이룬 외국인 직원 가족 180명에게도 에버랜드 연간 이용권과 에버랜드에서 식음료와 기념품을 구입하 수 있는 기프트카드를 선물했다. 인사담당 임원들이 직접 다문화 가정을 방문해 선물을 전달했다고 전해진다. 


앞서 이 회장은 작년 추석 때는 삼성 계열사 직원 중 다자녀 가정에 최신 모바일 기기를, 장기 해외 출장 중인 직원 가족에게 굴비 세트를 보내기도 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