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한국인이 생각하는 '고급차'는 벤츠이지만, 세계에선 '이 자동차'가 1위를 차지했다

국내 고급차 시장의 1위는 벤츠지만 글로벌 시장 전체 1위는 다른 브랜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

메르세데스 벤츠 E-Class


국내 1위는 '벤츠'... 글로벌 전체 1위는?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매번 1위를 지키던 '메르세데스 벤츠(Mercedes-Benz)'가 세계에선 2위인 것으로 전해졌다.


글로벌 시장 전체 1위는 벤츠의 오래된 라이벌로 알려진 'BMW'였다.


최근 양사가 밝힌 발표에 따르면 BMW는 지난해 전 세계에서 (전년 대비 5.1% 감소) 210만 692대를 판매했다.


인사이트BMW 5시리즈 / BMW 코리아


순수 전기차 판매량에서도 'BMW'가 우세


하지만 벤츠는 (전년 대비 1% 감소) 204만 3900대를 판매하면서 아쉽게 BMW 판매량을 넘기지 못했다.


이로써 BMW가 벤츠 판매량을 앞지르는 것은 2년째 이어지게 됐다.


BMW는 순수 전기차 판매량에서도 벤츠를 앞섰다.


인사이트BMW 뉴 미니 쿠퍼 클럽맨 / 뉴스1


BMW가 밝힌 지난해 순수 전기차 판매량은 21만 5755대(전년 대비 107.7% 증가)였지만, 같은 해 벤츠는 11만 7800대(전년 대비 124% 증가)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BMW가 밝힌 전기차 판매량의 약 6만 대가 'MINI(미니)' 전기차로 포함된다는 사실을 감안해도 벤츠보다 많았다.


뿐만 아니라 전기차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합친 판매량에서도 BMW는 지난해 전년 대비 35% 증가한 37만 2956대를 팔았다.


벤츠는 19% 증가한 31만 9200대를 팔면서 BMW가 선두를 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