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렛미인' 남성 출연자가 성형 후 월 2천 번 비결..."잘생겨서 나쁠 것 없어요" (영상)

렛미인에 출연했던 남성 출연자가 놀라운 근황을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렛미인 남자편에 출연한 김봉준 씨의 근황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렛미인 남자편'에 출연했던 김봉준이 근황을 전했다.


지난 17일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는 ''렛미인 남자판' 출연자 근황... 수입 150배, 업계에서 존경받는 인생 역전 드라마'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지난 2016년 성형수술 지원 프로그램 '렛미인' 남자판에 출연한 김봉준이 등장하면서 시작됐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당시 큰 수술인 줄도 몰라" 김봉준 씨가 전한 당시 일화


김봉준은 방송 당시 성형수술 전과 180도 달라진 얼굴로 나타나 모든 패널과 방청객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그는 근황올림픽 인터뷰에서 "눈매 교정과 코 수술, 양악 수술을 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의사 선생님이 '양악하면 좋겠다'고 해서 그다음날 바로 수술했다"며 "당시엔 큰 수술인 줄도 모르고 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김봉준은 수술 시간만 대략 15시간이 걸렸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수술 이후엔 "얼굴이 닌자 거북이처럼 부어서 처음엔 숨을 잘 못 쉬었다"고 덧붙였다.


어려움도 있었지만, 김봉준은 '렛미인' 출연 이후 생긴 긍정적 변화를 밝히며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출연 이후 생긴 변화는?


그는 "진짜 많이 바뀌었다. 일단 모델 프로필을 돌리면 과거엔 연락이 안 왔는데 이젠 돌리는 것마다 연락 온다"며 "월 1500~2000만 원 정도 벌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얼굴이 잘생겨서 나쁜 건 없다. 어느 정도 플러스 요인이 있다"면서 "아침에 일어났을 때 '내 얼굴이 맞나?' 싶을 정도였다. (모델) 촬영할 때 스태프들이 스크린을 보면서 '잘 나온다' 얘기하는 것도 좋더라"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현재 '트레이너'로 활동하고 있다면서 "지점 전체를 교육하고 있는 교육 총괄 팀장이다. 내 인생에서 가장 돈을 많이 벌고 있는 시기다. 고정적인 수입이 늘었다. 수업만 하면 평균 400~600만 원을 벌고 세미나를 하면 800~1000만 원 정도 번다"고 근황을 설명하기도 했다.


YouTube '근황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