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유부녀 만나고 있는데 남편이랑 부부관계 안 하던 사람이니 괜찮은 거겠죠?"

한 남성이 남편과 부부관계를 안 하는 '섹스리스' 유부녀와 금지된 사랑을 시작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유부녀와 '금지된 사랑'을 시작한 남성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가정이 있는 유부녀와 '금지된 사랑'을 하고 있는 남성이 불륜이 아닌 '로맨스'라고 주장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남편과 섹스리스인 유부녀와 연애를 하고 있는 남성의 사연이 공개됐다.


남성 A씨는 "현재 가정이 있는 유부녀 B씨와 사귀고 있는데 남들과는 조금 다른 상황"이라며 운을 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남편과 사이도 안 좋고 '섹스리스' 부부다"


A씨는 유부녀 B씨를 집에서 남편과 부부관계조차 하지 않는 '섹스리스'라고 소개했다.


이어 그는 "남편과 사이도 안 좋아서 서로 집에서 본체만체하고 산다고 들었다"고 덧붙였다.


현재 B씨와 이성적으로 좋은 만남을 갖고 있다고 밝힌 A씨는 "이런 상황에서 사랑을 싹 틔우는 경우는 불륜이 아닌 로맨스 맞는 거죠?"라고 물으며 짧은 글을 마쳤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의 글이 공개되자 누리꾼들 사이에선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일부 누리꾼들은 "그래봤자 불륜인데 무슨 사랑 타령이냐"며 분노했다.


그러면서 "남편이 칼 들고 찾아와도 좋은 감정으로 받아줘라"라며 "곧 위자료 물 테니 마음의 준비도 해야 할 듯"이라고 비아냥거리기도 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당연히 불륜 vs 이런 경우면 문제없어"


한 누리꾼은 "본능적으로 잘못된 걸 직감했으니 여기다가 물어보고 있는 거 아니냐. 자연스러운 일이었다면 물어볼 생각조차 안 했을 것"이라고 날카롭게 지적했다


반면 "상대가 곧 이혼 예정인 거라면 만나는 게 무슨 상관이냐"고 반박하는 이들도 적지 않았다.


특히 자신도 A씨와 비슷한 경험을 했다고 밝힌 한 누리꾼은 "이런 경우라면 충분히 사귈만하다. 경험자로서 말하자면 조금 불안했지만, 지나고 보면 짜릿했다"고 자신의 경험을 공유하기도 했다.


'불륜'과 '로맨스'라는 두 의견이 팽팽하게 대립되면서 갈등의 골은 더욱 깊어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