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창문에 '새 똥' 가득해 문 열었더니...윗집 에어컨 실외기에 펼쳐진 충격 광경 (+영상)

인사이트보배드림


실외기 위에 먹이를 둬서 비둘기 수십 마리를 불러 모으는 아랫집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에어컨 실외기 위에다가 먹이를 둬서 비둘기를 불러 모은다는 아랫집 이웃 때문에 고통받는다는 한 남성의 사연이 알려졌다.


지난 23일 자동차 전문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와이프가 영상을 찍었네요"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아랫집에 아주 이상한 사람이 살고 있다고 치를 떨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보배드림


A씨에 따르면, 아랫집 이웃은 실외기 위에 먹이를 둬서 비둘기가 오게끔 유도한다.


먹이를 먹으러 오는 비둘기 수십 마리는 아랫집뿐만이 아니라, 윗집인 A씨 집에다가도 피해를 줬다.


인사이트보배드림


8살짜리 딸 방에 비둘기 털이...관리사무소에 말했지만 해결책은 따로 주지 않아


그는 "처음에는 큰 트러블을 만들고 싶지 않아서 참았다"며 "그런데 주말에 청소하다 보니 8살짜리 딸 방에 비둘기 털이 있더라. 그땐 진짜 못 참겠더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창문도 못 연다. 창문만 열면 비둘기 배설물이며 털이며, 진짜 한가득 있는데 고통스러울 따름이다"고 부연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A씨가 공개한 영상을 보면, 올림픽이 연상될 만큼 수십 마리의 비둘기가 떼를 지어 몰려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배를 채운 비둘기는 먹이만 먹고 그냥 가지 않았다. 아파트 주변을 배회하며 털·배설물 등 자신들이 다녀간 '흔적'을 남겼다.


A씨는 "관리사무소에도 이미 말해봤다. 그런데 말로 해결할 수밖에 없다며 해결책은 따로 제시해주지 않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해결책 안 주는 건 시청도 마찬가지...아랫집 "내 집에서 내가 먹이를 주겠다는데 무슨 문제냐"


이어 "시청도 마찬가지다. 민원 접수됐다고 말만 하고 해결책은 하나도 주지 않았다"고 답답해했다.


그러면서 "아랫집에다가도 이미 말했다. 그랬더니 하는 말이 '내 집에서 내가 먹이를 주겠다는데 무슨 문제냐'는 식으로 나와 골치 아프다"고 고통스러워했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누리꾼들은 "와 진짜 끔찍하다... 주변 집에 피해준다는 생각은 안 한 걸까", "스프레이로 된 비둘기 기피제가 있다. 말로 해서 해결이 안 되면 이런 방법이라도 써야 하지 않냐", "나 같아도 딸 방에 비둘기 배설물이나 털이 있으면 진짜 폭발할 것 같다"고 A씨의 고충에 공감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아파트 복도·난간·의자 등에다가 '시래기'를 건조하는 할머니도 있어


한편 아파트 복도에다가 '시래기'를 건조하는 할머니도 있다.


지난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에 따르면, 시래기가 빨래 건조대에 널려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글쓴이 B씨는 "악취가 심하게 나길래 복도에 나가봤더니 이웃집 할머니가 시래기를 난간과 공용 의자에 빼곡하게 널어놨다"며 고통스러워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


B씨가 올린 사진을 보면, 복도뿐만 아니라 난간이나 의자 등 사용할 수 있는 공용공간에다가 죄다 시래기를 넌 모습을 볼 수 있다.


그는 "시래기뿐만 아니라 문 앞에 화분 4개랑 쓰레기봉투를 내놓고 살아서 냄새가 장난 아니다"며 고통을 호소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