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투어, 최대 50% 할인하는 '블랙프라이데이' 파격 세일 진행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모두투어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모두투어가 오는 올해 12월 30일까지 연중 최대 규모의 할인 행사인 '블랙프라이데이' 파격 세일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진행되는 프로모션은 현재 여행 가능한 모든 여행지의 다양한 상품을 최대 50% 할인이 적용된 가격과 다양한 이벤트와 풍성한 혜택으로 만나볼 수는 절호의 기회이다.


'Black Friday 메가 세일'이 기재된 모든 상품에는 최대 10만 원 즉시 할인과 매주 월요일 10시 쏟아지는 '선착순 4종 할인쿠폰팩' 이벤트에서 최대 10만 원 중복 사용이 가능한 할인 쿠폰과 '모두페이 1.5% 즉시 할인' 등의 결제 혜택이 제공된다.


이와 함께 블랙프라이데이 기간에만 진행되는 '타임딜'과 '선착순 한정' 등의 기회를 잡으면 최대 50%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고, 추가로 신세계 면세점 20%+최대 90만 원 혜택, 예약자 선착순 1만 명에게 한국야쿠르트 밀키트 증정, 와이파이 도시락 20% 할인, 모두투어 대리점 방문 시 맥심 TOP 스모키 블랙 증정 등의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아울러 파격 특가 상품 외에도 최근 젊은 고객층에게 인기가 높은 '컨셉투어' 상품인 청춘유리X서이룬 아이슬란드, 박지훈 여행도슨트 사우디아라비아, 심짱과함께하는골프운동회, 윤상인 미술해설가 오사카, 상품 등을 비롯하여 쉬러간다 호캉스파, 역사좋아 학구파, 따듯한 남쪽나라로 등의 다양한 테마 상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이번 프로모션에 자체 여행 라이브 채널 '라이브 엠'을 최초로 선보인다. 지난 21일 첫 방송한 최근 가장 HOT한 지역인 오사카 상품의 인기가 예상보다 높았고 주 1회 정기 편성으로 여행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MZ 세대의 성향을 반영한 상품과 콘텐츠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100% 당첨 '오늘도 룰렛' 이벤트는 매일 응모가 가능하며 총 1억 원 상당의 푸짐한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총 50명에게 '모두투어 여행 상품권 100만 원' 제공을 비롯하여 사우디아라비아 항공권, 세부 제이파크 아일랜드 3박 숙박권, 코타 수트라하버 마젤란 3박 숙박권 등의 다양한 경품이 제공될 예정이다.


모두투어 전진택 상품기획부 이사는 "해외여행이 본격적인 회복세를 맞은 올해 블랙프라이데이 프로모션은 그 어느 때보다 다양한 상품과 풍성한 혜택을 준비했다"라며 "이번 프로모션이 올 연말과 내년 상반기에 여행을 준비하는 고객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번 블랙프라이데이 프로모션 관련 상품 관련 보다 자세한 내용은 모두투어 공식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