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10 10℃ 인천
  • 8 8℃ 춘천
  • 10 10℃ 강릉
  • 10 10℃ 수원
  • 10 10℃ 청주
  • 10 10℃ 대전
  • 11 11℃ 전주
  • 12 12℃ 광주
  • 11 11℃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이재명 간담회' 시작한지 12초 만에 소방관들이 '우르르' 뛰쳐나간 이유 (+영상)

'이재명 간담회'가 시작된 지 12초 만에 소방대원들이우르르 현장을 뛰쳐 나갔다.

인사이트야당 대표 간담회 자리 떠나는 소방대원들 / 뉴스1


이재명 대표, 용산소방서 찾아 방문 간담회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태원 참사 당시 현장에서 구조 활동한 용산소방서를 찾아 소방대원들을 위로했다.


9일 이 대표는 오전 서울 용산구 용산소방서에서 방문 간담회를 했다.


인사이트간담회에는 빈자리 가득 / 뉴스1


이 대표는 "참사 현장을 직접 겪으면서 소방대원의 상처도 매우 클 수 있다. 사고 수습과 심리치료 등이 충실하게 잘 진행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런데 간담회를 시작한 지 12초 만에 소방대원들이 황급히 간담회장을 빠져나가는 일이 벌어졌다.


인사이트용산소방서 찾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 뉴스1


'이재명 간담회' 시작하자마자 자리 떠난 소방대원들


이날 간담회가 시작된 지 12초 만에 비상 상황이 발생했다.


소방대원들은 긴급 출동을 알리는 벨소리가 울리자마자 우르르 뛰쳐나갔다.


인사이트이재명 대표에게 의견 제시하는 최성범 서장 / 뉴스1


용산소방서 행정팀장은 간담회 중 뛰쳐나갈 수밖에 없던 상황에 "일선 소방서는 24시간 출동에 대비하고 있기 때문에 출동 대원들이 출동이 나면 이렇게 신속하게 나가고 있다"며 양해를 구했다.


용산소방서에 따르면 이때 접수된 신고는 수난 구조 건이었다.


오전 11시 10분께 한 시민이 원효대교에서 한강으로 몸을 던지는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신고가 접수,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물에 빠진 시민을 무사히 구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용산소방서 찾은 이재명 대표 / 뉴스1


용산소방서 구급팀장 "저희 구급대원은 단 한 순간도 걷지 않았다"


이날 간담회에는 '부실 대응'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최성범 용산소방서장도 함께 했다.


용산소방서 구급팀장은 "참사 당시 본 것은 저희 구급대원은 단 한 순간도 걷지 않았다. 계속 뛰어다녔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소방관 위로하는 이재명 대표 / 뉴스1


그러면서 "구급대원만이 아니라 출동한 모든 대원이 똑같이 활동했을 것이다. 그런 활동 행적이 묻히게 될까 너무나 두렵고 무섭다"며 눈물을 흘렸다.


행정팀장 또한 "업무하다 보면 조그마한 실수가 있을 수 있지만 그 현장을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지킨 것이 우리 소방이었는데 입건과 압수수색 등 억울한 부분이 너무 많다. 좀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