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8 8℃ 인천
  • 7 7℃ 춘천
  • 8 8℃ 강릉
  • 9 9℃ 수원
  • 8 8℃ 청주
  • 8 8℃ 대전
  • 9 9℃ 전주
  • 10 10℃ 광주
  • 9 9℃ 대구
  • 12 12℃ 부산
  • 12 12℃ 제주

"그리워"...故 박지선 2주기, 추모공원 찾아간 '베프' 개그맨이 올린 사진

수많은 동료들이 하늘의 별이 된 故 박지선을 찾아 그리움을 표했다.

인사이트뉴스1


2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故 박지선 추모하는 동료들의 애틋함


[인사이트] 최유정 기자 = 안타깝게 우리 곁을 떠나 팬들을 눈물짓게 했던 故 박지선.


오늘(2일) 박지선이 세상을 떠난 지 2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팬들을 비롯해 다수의 연예인 동료들도 박지선을 추모하며 그리움을 표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 가운데 추모 공원에 들러 박지선을 찾은 한 동료 개그맨의 발걸음에 관심이 쏠렸다.


2일 김원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알록달록한 꽃다발을 들고 박지선을 만나러 간 김원효의 모습이 담겼다.



"지선이를 외롭지 않게 많이들 다녀간 흔적들"...故 박지선을 만나러 간 김원효의 심경


김원효의 쓸쓸한 표정 너머로 박지선의 생전 모습이 담긴 사진이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박지선은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박지선의 사진 곁에는 그녀를 찾은 많은 이들이 두고 간 예쁜 꽃다발들이 한가득 놓여 있다.


김원효는 "어제 홀로 지선이를 보고 왔다. 많은 꽃들에 둘러싸여 있는 우리 지선이. 지선이를 외롭지 않게 많이들 다녀간 흔적들. 벌써 2년이라는 시간이 지났네. 지선아 하늘에서도 멋지게 웃고 있겠지. 잘 지내고 있어"라는 글을 남기며 박지선을 그리워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를 본 누리꾼은 "시간이 너무 빠르다. 여전히 박지선 씨의 흔적을 마주할 때면 아직도 실감이 안 난다", "하늘에서 근심 걱정 없이 편안하시길 바란다", "다녀가신 많은 분들 덕분에 외롭지 않을 것 같다"라며 함께 애도의 뜻을 전했다.


김원효 이외에도 수많은 절친 동료들이 박지선 곁을 찾았다.


지난 1일 가수 알리, 배우 이윤지는 박지선의 납골당에 다녀온 모습을 공개했고, 개그계 선후배들 역시 추모 글을 남기며 박지선을 추모했다.


인사이트Instagram 'dancingmulgogi'


한편 박지선은 지난 2020년 11월 2일 서울 마포구 자택에서 모친과 함께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경찰은 모녀가 연락이 닿질 않는다는 박지선 부친의 신고를 접수하고 현장에 출동했다.


고인의 시신에는 별다른 외상이 없었고, 모친이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성 메모가 발견됐다.


인사이트뉴스1


스스로를 '멋쟁이 희극인'이라 칭하며 팬들에게 늘 밝은 에너지를 안겨줬던 박지선. 여전히 많은 팬들은 그녀를 가슴 깊게 새긴 채 매년 추모를 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