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 -3℃ 서울
  • -5 -5℃ 인천
  • -3 -3℃ 춘천
  • 0 0℃ 강릉
  • -3 -3℃ 수원
  • -2 -2℃ 청주
  • -1 -1℃ 대전
  • -1 -1℃ 전주
  • 1 1℃ 광주
  • 0 0℃ 대구
  • 2 2℃ 부산
  • 4 4℃ 제주

중앙선 넘어 인도 돌진한 차량...이른 아침 학교 가는 초등학생들 들이 받았다 (영상)

외국인 운전자가 모는 차량이 아침 등굣길을 가는 초등학생들을 들이 받았다.

인사이트연합뉴스TV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충남 금산 추부면에서 한 차량이 중앙선을 침범하면서 끔찍한 사고를 냈다.


해당 차량은 인도로 돌진했는데, 아침 등교를 하던 초등학생 4명과 중학생 1명이 치였다.


26일 연합뉴스TV는 지난 25일 오전 8시 15분께 20대 우즈베키스탄 국적의 남성이 저지른 사고에 대해 보도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TV


보도에 따르면 해당 운전자 A씨는 승용차를 몰고 달리다 중앙선을 넘어 반대편 인도로 돌진했다.


사고를 당한 학생들은 초등학교 4학년~6학년 학생 4명 그리고 중학생 1명이다.


연합뉴스TV


이 아이들 중 2명은 인근 병원으로 급송돼 치료를 받았으며, 다른 3명은 비교적 가벼운 부상을 당했다.


피해 아동들은 인근의 한 아동양육시설 원생들이었다. 함께 초등학교에 가던 중 사고를 당했다.


연합뉴스TV


매체가 보도한 폐쇄회로(CC)TV 영상을 보면 사고는 왕복 2차선 도로에서 발생했다.


A씨가 운전하는 차량은 앞차를 추월하려는 듯 중앙선을 넘어선다. 이후 속도를 내더니 갑자기 반대편으로 돌진해버린다.


연합뉴스TV


주차된 차량을 들이받은 뒤 그 옆을 지나던 학생 5명을 들이 받았다.


학생들을 들이받기 전에 다른 차량을 들이받아 속도가 낮아지고, 충격이 완화되지 않았다면 끔찍한 참사로 이어질 뻔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합뉴스TV


경찰은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한국으로 유학을 온 유학생이었으며, 음주운전·마약투약은 아니라고 밝혔다.


경찰은 사고를 낸 A씨를 상대로 졸음운전 여부 등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YouTube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