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2 22℃ 인천
  • 26 26℃ 춘천
  • 25 25℃ 강릉
  • 25 25℃ 수원
  • 25 25℃ 청주
  • 25 25℃ 대전
  • 25 25℃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5 25℃ 부산
  • 26 26℃ 제주

9만원짜리 '포장 회' 욕먹은 월미도 한 횟집, '자필 사과문' 공개되자 기름 부었다

인천 월미도의 한 횟집에서 9만원을 주고 포장한 음식의 퀄리티를 두고 논란이 발생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월미도에 있는 한 횟집 9만원 가격 논란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아무쪼록 반성하고 있으니 너그러운 용서를 부탁드립니다"


인천 월미도의 한 횟집에서 9만원을 주고 포장한 음식의 퀄리티를 두고 논란이 발생했다.


논란이 커지자 횟집 주인의 아들은 자필 사과문을 게시했지만 누리꾼들의 분노는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월미도 스페셜 회 소짜 9만원 포장 후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집에 와서 포장해온 회를 열어보니 말이 안 나왔다"라며 9만원에 구매한 회 세트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음식은 해산물 한 팩, 회 한 팩, 깻잎 한 팩으로 비교적 단출한 모습이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고객 측 "식당의 무성의한 고객 응대"


작성자는 "9만원 카드 결제하고, 주차비 7000원 낸 거 현금으로 돌려받았다"라며 "식당에 전화한 뒤 '회 한 팩이 9만원짜리가 맞냐'고 몇 번을 물었다. ‘맞다’는 답을 들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온라인에 이 사실을 알리겠다고 하니 5000명이 아니라 1만명이 봐도 상관없다고 하더라"라고 분노했다.


인사이트횟집에서 공개한 사과문


해당 글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며 논란이 커지자 자신을 문제가 된 월미도의 횟집 아들이라고 밝힌 누리꾼 A씨가 자필 사과문과 9만 원짜리 상차림 사진을 함께 올렸다.


A씨는 "포장 손님이 한 달에 한 명 정도 있을 정도이다 보니 제대로 된 포장 용기도 사실 구비되어 있지 않았고 해당 날이 바쁜 날이라 이런 일이 발생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손님 불만족에 대한 사후 처리도 부모님께 잘 말씀드렸다. 친절하게 응대하겠다는 사과문의 내용이 그에 대한 다짐"이라며 "아무쪼록 반성하고 있으니 너그러운 용서를 부탁드린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인사이트횟집에서 공개한 9만원 상차림


사과문 공개에도 누리꾼들 냉랭


하지만 사과문에 공개된 직후에도 누리꾼들의 반응은 냉랭했다.


이들은 "후기랑 공개된 사진의 회 양이 확연히 다르다", "공개된 사진 속 회도 9만원 양이라고 하기에는 부족해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그러면서 "이렇게까지 난리가 났으면 사과했을까 싶다"라며 "역시 월미도에 있는 횟집은 가지 않는 게 맞다"라고 쓴소리를 날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