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4 24℃ 춘천
  • 25 25℃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6 26℃ 전주
  • 26 26℃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개인 섬 드립니다"...구독자 1억 달성 자축하며 역대급 구독자 이벤트 연 미스터비스트

유튜버 미스터비스트가 구독자 1억 명 달성을 기념해 개인 섬을 상품으로 주는 역대급 구독자 이벤트를 열었다.

인사이트YouTube 'MrBeast'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현실판 오징어게임'부터 '창문 없는 독방에서 버티기', '현실판 찰리와 초콜릿 공장' 등 신선한 콘텐츠로 유명한 유튜버 미스터비스트의 구독자가 1억 명을 돌파했다.


5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래드바이블(LADbible)의 보도에 따르면 최근 미스터비스트는 구독자 1억 명 돌파를 기념해 상상을 초월하는 구독자 이벤트를 열어 화제가 되고 있다.


미스터비스트는 지난주 구독자 1억 명을 넘기며 퓨디파이(PewDiePie)의 뒤를 이어 두 번째로 구독자가 많은 독립 콘텐츠 제작자에 등극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그는 구독자 1억 명을 기념하기 위해 구독자 중 한 명에게 자신의 명의로 된 개인 섬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열고 이를 영상으로 공개했다.


미스터비스트는 구독자 중 무작위로 100명을 선정해 자기가 소유한 섬에 초대한 후 경쟁하게 했다.


참가자 중 우승을 거머쥔 단 한 명이 해당 섬을 상품으로 얻게 되는 초대형 이벤트였다.


100명의 참가자들은 총 4번의 챌린지를 거쳐야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첫 번째는 해변에서, 두 번째, 세 번째 챌린지는 바다 위에 떠 있는 배에서 이루어졌고 마지막 네 번째 챌린지는 섬 안에서 진행됐다.


첫 번째 챌린지는 참가자들이 해변에서 최소한의 도구만으로 불을 붙이는 경주였다. 이 중 50명만이 다음 라운드로 넘어갔다.


두 번째 챌린지는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에 등장했던 상징적인 게임인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였다.


이번에도 미스터비스트는 배 안에 오징어게임 속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의 세트장을 완벽하게 재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번 챌린지에서는 5분의 1인 10명이 살아남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세 번째 챌린지 역시 '오징어 게임'에서 착안했다.


유리 징검다리 건너기를 연상케 하는 이 게임은 10명의 참가자들이 10개의 널빤지 위에 서 있는 상태에서 5개의 널빤지가 추락하고 추락하지 않은 10개의 널빤지 위에 서 있던 참가자만이 살아남는 것이었다.


이제 5명만이 남았다. 마지막 챌린지는 지미가 섬의 모래사장에 묻은 유튜브 레드 다이아몬드 버튼을 찾는 것이었다.


레드 다이아몬드 버튼은 구독자 1억 명을 달성한 유튜버에게 주어지는 상패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MrBeast'


참가자들은 섬의 모래를 뒤지기 시작했고 마침내 한 여성이 이를 찾아냈다. 


이에 여성은 마지막 챌린지가 진행된 섬 전체를 갖게 됐다.


이후 미스터비스트는 10년 동안 자신의 콘텐츠를 사랑해준 모든 구독자들에게 감사 말을 전했다.


그는 "제 채널을 구독해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면서 "이 채널은 저에게 세상을 의미하며 저는 제 영상을 시청해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YouTube 'MrBe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