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공장 기숙사서 '에어컨 온도'로 싸우다 칼부림 벌인 중국인 동포들

좁은 기숙사 내에서 함께 생활하던 중국 국적 동포들이 에어컨 온도 조절 문제로 다투다가 칼부림을 했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이상휼 기자 = 좁은 기숙사 내에서 함께 생활하던 중국 국적 동포들이 에어컨 온도 조절 문제로 다투다가 칼부림을 했다.


포천경찰서는 29일 특수상해 혐의로 중국 국적 5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8일 오후 11시50분께 포천시 신북면의 제조공장 기숙사에서 동료 B씨(40대)와 C씨(30대)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다.


기숙사 내 같은 방에 생활하는 이들은 에어컨 온도 문제로 다퉜다. A씨는 '바람이 너무 강해 추우니까 온도를 올리자'고 했고, B·C씨는 '세게 틀어야 한다'는 입장이었다


이견이 좁히지 않자 B·C씨는 빗자루로 A씨를 폭행했다. 그러자 A씨는 주방에서 흉기를 들고 와 B·C씨를 찔렀다.


B씨와 C씨는 병원으로 이송됐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자신의 혐의를 인정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모두 중국 국적 동포들이며 불법 체류자는 아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