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4 24℃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32 32℃ 제주

코로나로 힘든 이웃들 돕기 위해 손수 마스크 '무료나눔' 했던 김연아 '예비 시아버지' (영상)

김연아 예비 시아버지 고경수 목사에 대한 선행이 뒤늦게 재조명되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뉴스앤조이'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김연아 예비 시아버지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고경수 목사의 과거 선행이 보는 이들에게 감명을 주고 있다.


구평화교회 목사로 활동 중인 고 목사는 소외 계층을 위해 대구 이주민선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국내 외국인 노동자에 대한 선교와 뜻깊은 봉사 활동으로 종교계에서도 큰 호평을 받아왔다.


이런 가운데 지난 2020년 3월 유튜브 '뉴스앤조이' 채널에 게재된 고경수 목사의 선행을 다룬 영상이 재조명되고 있다.


코로나 유행 초기던 당시 고 목사는 "이주민들이 교회로 찾아오는 것도 힘들다"며 이주민이 자주 왕래하는 현장을 찾아가 마스크 등 코로나19 예방 용품을 나눈 활동을 펼쳤다.


인사이트YouTube '뉴스앤조이'


고 목사는 "오히려 저는 이럴 때 우리가 더 소외 계층을 알게 되는 거라고 생각한다"며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분들도 있더라. 이런 위기가 닥치니까 연락도 많이 주시고 우리도 그들을 알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영상에서 고 목사 등 이주민선교센터 신자들은 수십명이 넘는 이주민들에게 1인당 '면 마스크 10장'과 '손소독제' 1개를 나눔 했다. 


뒤늦게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이런 분들 있기에 세상이 아름다워질 수 있다", "김연아 시아버님이 이렇게 훌륭하신 분이었다니", "세상의 축복이 함께하길 빈다"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고 목사의 아들 고우림은 대한민국 성악가다. 2018년 올댓스케이트 아이스쇼 축하무대를 계기로 김연아와 만나 3년간 교제 끝에 내달 10일 비공개 결혼식을 올리고 백년가약을 맺는다.


인사이트김연아 / YouTube 'Olympics'


인사이트(왼) 전 국가대표 피겨 선수 김연아 / Instagram 'yunakim', (오) 성악가 고우림 / Instagram 'woorim_ko'


고 목사는 아들의 결혼 소식이 알려진 후 25일 국민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예비 며느리(김연아)와 아들(고우림)이 모두 착하다"며 "앞으로도 두 사람이 하나님 안에서 각자 자기 달란트를 잘 쓰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예비 며느리는 오랫동안 유니세프 홍보대사로 일해왔고 아들도 내가 하는 대구 이주민 사역을 도왔다"며 "둘 다 하나님을 믿는다는 점에서 같고, 두 사람 모두 신앙이 매우 성숙한 단계는 아니지만 앞으로 잘 성장해나갈 것이라 믿는다"고 했다.


김연아의 가족 역시 예비사위 고우림에 대해 "나이는 어리지만 워낙 착하고 선한 친구다. 딸(김연아)에게 없는 부분을 잘 채워줘서 마음에 쏙 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YouTube '뉴스앤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