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5 25℃ 수원
  • 27 27℃ 청주
  • 30 30℃ 대전
  • 29 29℃ 전주
  • 30 30℃ 광주
  • 31 31℃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우영우' 패러디한 유튜버, 악플러 고소 선언 "자폐 비하 아냐...불편하면 보지마"

유튜버 우와소가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혔다.

인사이트YouTube '우와소'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패러디 했다가 자폐증을 비하했다는 비난을 받은 유튜버 우와소가 악플러에 대한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21일 유튜버 우와소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란을 통해 앞서 논란이 된 영상에 대한 솔직한 입장을 밝혔다.


먼저 우와소는 "오늘 구독자가 6만이 됐다. 우선 너무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라는 말로 운을 뗐다.


이어 "감당이 안될 정도로 많은 악플이 달리고, 5페이지가 넘는 논란 기사가 나면서 이러다 진짜 매장당하면 어쩌지 하는 공포감이 컸던 것이 사실이다"라면서도 "하지만 저희는 결코 '장애 비하' 컨텐츠를 만들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YouTube '우와소'


또한 우와소는 영상 속 등장한 와이프를 언급하며 "가장 힘든 위치에서 내색 한번 하지 않고 저를 지지해주고 따라와준 와이프에게 고맙게 생각한다. 와이프에게 다시 한번 평생 충성할 것을 다짐한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우와소는 살면서 처음으로 변호사를 선임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무분별하게 달리는 악플 때문이었다.


우와소는 "도를 넘은 악플에 대해서 법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라며 "제가 할 일이 별로 없는 사람이기 때문에 하루종일 악플을 찾아다니고 있다"고 못을 박았다.


다만 그는 "정당한 비판과 다른 의견을 내주신 분들에게 해당되는 내용은 아니다. 그분들께는 오히려 많이 배웠고 감사드린다"라고 일부 악플을 다는 누리꾼에게만 법적 대응을 하겠다는 말을 시사했다.


끝으로 우와소는 "세상 모든 컨텐츠들은 저마다 긍정적인 영향과 부정적인 리스크가 있다고 생각하다"라며 "이게 곧 크리에이터의 가치관이라 생각하는데 이 가치관을 존중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또한 우와소는 논란이 된 패러디 영상을 자폐 비하 영상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해당 영상이 사람들에게 '자폐 비하'를 부추기고 조롱을 유도한다고 생각하지 않으나 저와 생각이 다르시면 차단해 주시고 영상 소비를 멈춰달라"고도 말했다.


앞서 우와소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이상한 와이프 우와소'라는 제목의 영상 한 편을 게재한 바 있다.


영상 속에서 우와소 아내는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자폐스펙트럼 장애를 앓고 있는 우영우 캐릭터의 말투와 제스처를 따라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를 본 누리꾼은 "다른 사람이 가지고 있는 특징을 희화화하는 게 실제 이런 장애를 가진 사람들에겐 실례다"라고 꼬집으며 패러디 영상에 비난을 보냈다.


이하 우와소 측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우와소입니다.


오늘 구독자가 6만이 되었네요. 그동안 만명 단위로 찍을때마다 즐겁게 감사 이벤트를 구상했었는데, 이번엔 그러기 어려운 점 아쉽게 생각합니다.


우선 너무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감당이 안될 정도로 많은 악플이 달리고, 5페이지가 넘는 논란 기사가 나면서 이러다 진짜 매장당하면 어쩌지 하는 공포감이 컸던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저희는 결코 '장애 비하' 컨텐츠를 만들지 않았고, 이런 테러에 가까운 공격에 영상을 내리고 사과를 하게 되면 다수의 폭력에 굴복하는 또 다른 사례가 되어 앞으로도 저들이 크리에이터들을 마음대로 휘두르는 데 도움이 될까봐 이 악물고 버텼습니다.


구독자 분들이 전부 빠져나가고, 우와소 채널과 저희 삶이 무너지는 것까지 각오했으나 많은 분들이 묵묵히 저희 곁을 지켜주시더군요. 오히려 구독자 숫자가 꾸준히 늘어 5만에서 6만을 찍게 된 것을 보고 정말 말로 다 표현할 수 없는 감사함을 느꼈습니다.


진심으로 너무 감사드립니다.


또한 가장 힘든 위치에서 내색 한번 하지 않고 저를 지지해주고 따라와준 와이프에게 고맙게 생각합니다. 와이프에게 다시 한번 평생 충성할 것을 다짐합니다.


제가 살면서 처음으로 변호사를 선임했습니다. 도를 넘은 악플에 대해서 법적으로 대응할 예정입니다.


아시다시피 제가 할 일이 별로 없는 사람이기 때문에 하루종일 악플을 찾아다니고 있습니다. 당연하지만, 존중 가운데 정당한 비판과 다른 의견을 내주신 분들에게 해당되는 내용은 아닙니다. 좋은 의견 많이 듣고, 배운 점도 많았습니다. 그분들께는 감사를 드립니다.


마지막으로 주제넘게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세상 모든 컨텐츠들은 저마다 긍정적인 영향과 부정적인 리스크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크리에이터들은 이 두 가지를 각자 개인의 시야와 경험으로 바라보고 조율하며 긍정적인 영향이 더 크다고 판단될 때 제작을 하게 되고 그것이 곧 그 크리에이터의 '가치관'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가치관'을 존중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크리에이터의 '가치관'을 존중하는 방법은 마음에 들면 소비하고, 마음에 들지 않으면 소비하지 않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자기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내리라고, 욕하고, 공격하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컨텐츠의 특성상 있을 수 밖에 없는 부정적인 리스크에만 포커스를 맞추면 사실 세상에 만들 수 있는 컨텐츠는 아무 것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유튜브에는 '차단' 기능이 있고, 저는 이걸 '존중'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해당 패러디 영상을 '자폐 비하' 영상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또한 이 영상이 사람들에게 '자폐 비하'를 부추기고 조롱을 유도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저와 생각이 다르시면 차단해주시고 해당 영상을 소비하지 않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제 코드와 취향, 가치관을 넘어 모두를 아우를 수 있는 컨텐츠를 만들 능력이 없고 그럴 욕심도 없습니다. 저 같은 크리에이터도 존재할 수 있게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끝으로 죄송합니다.


제가 인신공격이나 악플을 단 사람들에게 똑같이 욕설을 내뱉은 것 또한 상대방에 대한 존중이 없는 사람들에겐 존중해줄 필요가 없다는 제 가치관에 기반된 행동이었습니다. 인상을 찌푸리셨다면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제 영상으로 본의 아니게 상처받은 분들에게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영상을 내리거나, 가치관을 바꾸지 않을 거면서 사과만 하는 것은 기만이라 생각해 조금 늦게 사과 말씀 드립니다. 불편한 컨텐츠에 대해 차단과 외면의 수고스러움을 감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우와소의 컨텐츠는 계속 올라올 예정입니다. 잘 부탁드립니다.